현대모비스 "올해 2000개 연구개발 프로젝트 진행"
지속가능성보고서 발간…1조원 규모 투자 계획


[팍스넷뉴스 권준상 기자] 현대모비스가 올해 총 2000여개의 연구·개발(R&D)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총 1조원 규모를 투자하고 연구인력도 5000명 이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현대모비스는 27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지속가능보고서를 발간했다. 현대모비스는 지난 2010년부터 ▲경제 ▲사회 ▲환경 부문의 경영성과를 이해관계자들과 공유하기 위해 지속가능보고서를 발간하고 있다.


현대모비스는 미래 신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지난해보다 16% 늘어난 2000여개의 프로젝트를 수행할 예정이다. 연구개발비용은 총 1조원 규모로 이는 5년 전인 지난 2015년(6258억원) 대비 약 60% 증가한 금액이다. 연구개발 인력도 사상 처음으로 5000명을 상회할 전망이다. 현대모비스 관계자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로 인한 위기상황에서도 미래차 경쟁력을 차질 없이 확보하기 위한 일환"이라고 말했다.


현대모비스는 북미 실리콘밸리와 중국 심천에 운영 중인 ‘모비스 벤처스’를 중심으로 차량용 인포테인먼트와 최첨단 운전자보조시스템(ADAS) 분야의 해외 스타트업과 기술협력을 확대할 계획이다. 현대모비스는 국내는 물론 북미와 유럽 등 주요 시장들이 탄소배출과 에너지 사용 규제를 강화함에 따라 환경친화적인 대응 체계도 선제적으로 구축하기로 했다. 현대모비스는 지난해 구축한 전사 에너지관리시스템을 고도화하고, 협력사들의 독자적인 환경시스템 구축에도 적극적인 지원을 실시할 예정이다. 2025년에는 주요 생산공장을 태양광발전과 에너지저장시스템(ESS) 기반으로 전환한다는 방침도 세웠다.


현대모비스 관계자는 "급변하는 대내외 경영환경에도 지속가능한 기업으로서의 역할을 성실히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