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루프, 5G환경 DID 기술 개발 연구 참여
자사 플랫폼 '마이아이디'에도 적용


[팍스넷뉴스 원재연 기자] 국내 블록체인 기업 아이콘루프(ICONLOOP)가 정보통신기획평가원(IITP)의 ‘5G 서비스 환경에서 프라이버시가 보장되는 자기통제형 분산 디지털 신원 관리 및 보안 기술 개발’ 과제에 참여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과제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IITP가 지원하는 ‘정보통신·방송 연구개발 사업(정보보호핵심원천기술개발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과제는 ▲ 5G 서비스 환경에서 자기통제형 분산 디지털 신원을 사용하기 위한 선택적 자격증명 및 위임 기반 프라이버시 보호 기술 ▲ 개인키 백업 및 복구를 지원하는 디지털 신원지갑 보안 기술 ▲ 다중 도메인 디지털 신원 관리 핵심 기술 개발을 목표로 한다. 사업은 주관기관인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등 4개 기관과 기업이 함께 수행한다.


아이콘루프는 이번 사업에서 '다중 블록체인 플랫폼 간 디지털 신원 공유를 위한 통합 인터페이스 기술과 자격발급 및 이용에 대한 프로토 타입'을 개발한다. 


개발된 주요 분산신원확인(DID·Decentralized ID) 기술은 아이콘루프의 DID 플랫폼 '마이아이디(MyID)'에 적용된다. 아이콘루프는 이를 통해 디지털 신원관리의 확장성을 높이고, 다중 블록체인 플랫폼 연결에 대한 핵심 기술을 고도화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김종협 아이콘루프 대표는 “사업을 통해 향후 마이아이디가 다양한 블록체인 플랫폼과 연결되어 확장될 수 있는 기술 기반이 마련될 것”이라며,“앞으로도 보다 고도화된 DID 및 블록체인 플랫폼 간 연결 기술 연구개발에 매진할 것”이라 말했다.


아이콘루프는 국내 DID 생태계 구축 협력체 '마이아이디 얼라이언스(MyID Alliance)'를 주도하고 있다. 마이아이디는 아이콘루프의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신원증명 플랫폼으로, 지난해 금융위원회의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되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