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銀 "유튜버 전문 자산관리 제공"
유투버 크리에이터 기획사 샌드박스네트워크와 업무협약
김영길 KB국민은행 WM고객그룹 대표(왼쪽)와 이필성 샌드박스네트워크 대표. <제공=KB국민은행>


[팍스넷뉴스 양도웅 기자] KB국민은행이 최근 주목받는 직업군인 '유튜브 크리에이터(유튜버)'를 위한 맞춤형 자산관리 상품과 서비스를 내놨다. 국민은행은 크리에이터 전용 토탈 자산관리 서비스 제공을 위해 샌드박스네트워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샌드박스네트워크는 국내 대표 MCN(Multi Channel Network)으로 유투버를 위한 기획사이자 디지털 콘텐츠 제작의 선도 기업으로 평가받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국민은행과 샌드박스네트워크는 ▲크리에이터의 자산관리를 위한 금융상품 및 서비스 제공 ▲전담 PB센터와 자산관리 원팀(One-team) 등 차별화된 인프라 지원 ▲고객 마케팅 관련 자문 등을 위해 힘을 합칠 계획이다. 


양사는 유튜버의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금융 및 비금융 서비스 라인업을 구축했으며, 실제 이용 사례를 분석해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개선하고 새로운 상품 개발에 나설 예정이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뉴미디어 시장의 주역으로 급부상하고 있는 유튜버들이 안정적으로 자산을 관리하고 창작 활동에 집중할 수 있도록 샌드박스네트워크와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
'제로금리 시대' NIM 더 떨어진다···은행권 대책은?

비이자이익 확대, 글로벌 강화위해 손 잡기도​

코로나19 속 빛난 국민銀 IB부문···비결은?

①우상현 CIB고객그룹 대표(전무) 인터뷰

시중은행 해외 IB 부문은 '개점휴업'

최근 사례도 대부분 지난해부터 추진된 사업···"딜도 없고 실사도 어려워"

국민銀, 3500억 후순위채 발행 '자본적정성 강화'

코로나19 사태 따른 가계·기업대출 큰 폭 증가

'글로벌 뱅크' 목표 국민銀, 해외서 여전히 걸음마

해외법인 지난해 순이익 154억···신한銀의 6% 수준

국민銀, RPA 적용으로 125만 업무시간 줄인다

600명 이상 투입된 단순반복 업무 자동화 효과···"업무 효율화 촉진"

KB금융, 인수금 목적 첫 사채는 '선순위채'

2000억원 규모···자본 확충보다 이자비용 관리 '급선무' 판단

신한·KB 등 지주사 재무안전성 '경고등'

신한·KB·하나금융 이중레버리지비율 감독당국 권고치 130% 육박

KB금융의 복잡한 인수대금 조달 '방정식'

매입가 2.34조 위해 '영구채 발행·중간배당' 등 총동원…이중레버리지비율 개선시 비용 적은 후순위채 가능성도

KB국민은행, 후순위채권 4500억 발행

中企 지원 등 ESG분야에 사용

허인 국민은행장, 사실상 연임 확정

차기 행장 단독 후보에 올라···추가 임기는 내년 말까지

국민銀, 올해 3번째 외화 ESG채권 발행

코로나19 피해 기업 지원 등에 사용 예정

KB지주·계열사, 연달아 채권 발행···왜?

영구채·후순위채 발행 등으로 1조 이상 조달···목적은 제각각

국민·신한銀, BIS비율 최고치에도 자본확충···왜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추가 금융지원 대비 목적···낮은 시중금리 상황도 영향

국민銀, 올해 국가고객만족도 '1위 은행' 선정

총 14번 뽑혀···"소비자 권익 향상, 지속적인 ESG 등 실천할 것"

KB모바일인증서, 연말정산 이용 가능

행안부 주관 '공공분야 전자서명 확대 도입 위한 시범사업'서 은행권 유일 사업자로 선정

국민銀, 미얀마 현지법인 설립

"주택금융 전문은행 역량 발휘할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