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특별 세무조사…원두 가격 부풀렸나外
이 기사는 2020년 06월 04일 08시 35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스타벅스 특별 세무조사…원두 가격 부풀렸나[SBS]


지난해 우리나라에서 1조8000억원이 넘는 매출을 올린 스타벅스코리아가 국세청의 세무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몇 년에 한 번씩 받는 정기적인 조사가 아니라, 탈세 의혹을 들여다보기 위한 세무조사로 국세청은 스타벅스코리아의 회계장부를 확보해서 자료들을 분석하고 있다.


대한항공·아시아나, 외국인 조종사 무급휴직 연장[조선비즈]


대한항공이 외국인 조종사 전원을 대상으로 하는 무급휴직을 7월까지 연장한 것으로 확인됐다. 당초 의무 무급휴직 기간은 6월로 종료될 예정이었으나 각국의 입국 제한 조치가 여전해 연장됐다. 대한항공은 공식적으로는 밝히고 있지 않지만, 사내에서는 무급휴직 기간이 연말까지 연장될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다.


이금기 일동후디스 회장, 37년 대표직서 물러났다[뉴스핌]


 '샐러리맨 신화'로 불리는 최고령 CEO 이금기 일동후디스 회장이 대표이사직에 취임한 지 37년 만에 대표직을 내려놨다. 이 회장이 물러나면서 일동후디스는 이 회장의 아들인 이준수 대표이사 단독체제로 전환됐다.


금감원 수석부원장에 김근익 FIU 원장 내정[한국경제]


금융감독원 수석부원장으로 김근익 금융정보분석원(FIU) 원장이 내정됐다. 최성일 전 금감원 부원장보와 김도인 전 금감원 부원장보는 각각 은행·중소서민과 자본시장·회계 담당 부원장을 맡는다.


주변 시세 70%…또 다른 로또 '10년 임대' 쏟아진다[서울경제]


정부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공급한 ‘10년 공공임대주택’이 주변 시세의 70% 수준으로 시장에 대거 풀리기 시작하면서 또 다른 ‘로또 단지’의 등장을 예고하고 있다. 10년 공공임대주택은 서민 주거안정을 위해 10년 동안 주변 시세보다 저렴한 임대료를 내고 거주한 뒤 10년 뒤 분양 여부를 결정하는 방식이다. LH가 10년 임대기간 전 조기 분양전환을 추진하기로 하면서 서울 강남권에서만 1500여가구의 로또 단지가 나올 예정이다.


`광클` 쇼핑에…명품 90% 순식간에 동났다[매일경제]


재고 면세품 판매 첫날인 3일 신세계인터내셔날 온라인몰은 이른 아침부터 쇼핑 열기로 후끈했다. 명품백을 시중가 대비 최대 50% 할인된 가격에 살 수 있는 쇼핑 기회를 잡기 위해 수많은 사람이 몰리면서 판매 시작 시간인 오전 10시 전부터 서버가 다운된 것이다. 코로나19로 글로벌 이동이 사실상 불가능해시면서 면세점 쇼핑에 접근하기 어려웠지만, 이날 신세계인터내셔날을 시작으로 막이 오른 재고 면세품 판매는 일단 가뿐하게 스타트를 끊었다.


수출 급감에 경상수지 9년3개월래 최대적자…-31.2억달러[주요언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수출이 급감하면서 4월 경상수지가 1년 만에 적자로 돌아섰다. 한국은행이 4일 발표한 국제수지 잠정통계에 따르면 4월 경상수지는 31억2000만달러(약 3조7970억원)의 적자를 기록했다. 2019년 4월(-3억9만달러) 이후 12개월 만의 적자일 뿐 아니라, 적자 규모도 2011년 1월(-31억6만달러) 이후 9년 3개월 만에 가장 컸다.


코로나발 대출연체 대부업체로 넘어갈라…2조 안전망 가동[주요언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개인·소상공인이 금융회사에서 연체한 채권을 정부가 2조원 한도로 사들인다. 연체자의 채권이 대부업체로 넘어가 가혹한 추심을 당하는 것을 막고자 안전망을 펼치는 것이다. 4일 정부 당국에 따르면 자산관리공사(캠코)가 이달말부터 개인·소상공인 연체체권을 매입하는 연체채권 매입펀드 프로그램을 가동한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