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이동약자 위한 모빌리티 지원
복지차량·전동보장구·근력보조기 등 총 5000억원 규모


[팍스넷뉴스 권준상 기자] 현대차그룹이 이동약자들을 위한 모빌리티 지원에 나섰다.


현대차그룹은 11일 사회적 기업 ‘이지무브’ 화성공장에서 ‘이동약자 모빌리티 지원 사업’ 기기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이병훈 현대차그룹 상무, 김연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지원 품목은 기아차 레이 복지차량(10대), 전동 보장구(60대), 근력보조기(300벌)로 총 5억원 규모다. 서울시장애인복지시설협회, 한국노인복지중앙회, 한국장애인재활상담사협회에 기증된다. 


기아차 레이 복지차량은 이동약자 중에서도 상대적으로 더 소외된 장애아동들의 이동편의 증진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레이 복지차량은 현대차그룹이 육성한 사회적기업 이지무브가 직접 개발했다. 전동보장구는 거동이 불편한 노인들에게 전달될 계획이다. 근력보조기구는 노인 요양보호사와 공익종사자들의 근력 관련 질병예방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각 지원물품들은 기증 기관별 자체 심사에 따라 선발된 최종 수혜기관과 이동약자들에게 전달된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스마트 모빌리티솔루션기업으로 이동약자를 위한 공헌활동을 지속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