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플·코인원 참여 오픈페이먼트연합, 페이ID 공개
이메일형식 결제용 ID, 서로 다른 앱에서 사용 가능
이 기사는 2020년 06월 19일 14시 27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팍스넷뉴스 원재연 기자] 블록체인 기반 해외 송금 서비스 기업 리플(Ripple)을 포함한 전세계 기업 및 비영리 기관 연합인 오픈 페이먼트 연합(Open Payment Coalition)이 페이ID(PayID)를 개발했다고 19일 밝혔다. 


페이ID는 이메일 형식으로 구성된 계정이다. 은행 계좌나 라우팅 번호, 신용카드 번호와 같은 기계적인 숫자 나열들과 달리 한눈에 파악할 수 있다.  


기존 금융 시스템에 핀테크 기술을 접목시킨 결제용 오픈 소스로 전세계적 접근 및 적용이 가능하다. 금융기관, 은행, 결제 및 송금 서비스 제공업자 등 서로 다른 결제 네트워크에서 사용될 수 있으며, 서로 다른 앱의 사용자도 송 수신자를 확인할 수 있다. 


페이ID는 또한 미국 재무부 산하 금융 범죄 단속 네트워크 핀센(FinCEN)과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ATF)의 권고사항을 충족하기 위해 거래자 신원 정보를 제출하는 트래블룰 준수 방안도 제공한다고 밝혔다. 


한편 오픈 페이먼트 연합에는 리플을 포함, 미국 블록체인 기반 브라우저 브레이브(Brave), 인도네시아 핀테크 유니콘 고젝(Gojek)등 40개 이상 기업·비영리 기관이 참여하고 있다. 국내 주요 암호화폐 거래소인 코인원(Coinone)도 페이 ID에 동참한다.


차명훈 코인원 대표는 "블록체인 기술이 우리의 일상을 혁신시킨다고 확신하고 있으며, 당사의 비전 '새로운 연결이 세상에 스며들다'와 맞닿아 있는 페이ID 연합에 파트너사로 참여 중"이라며 "페이ID는 송금 과정을 단순화할 뿐만 아니라 장기적으로 우리의 금융 일상에 큰 혁신을 일으킬 솔루션으로 페이ID의 성공적 안착을 위해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