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생건, '중국 618 쇼핑축제' 매출 전년比 188% 신장
후·숨·오휘·빌리프·VDL 등 5대 럭셔리 브랜드 선방


[팍스넷뉴스 전세진 기자] LG생활건강은 중국 현지 상반기 최대 온라인 쇼핑 행사인 '618 쇼핑축제'에서 럭셔리 화장품 브랜드의 매출액이 전년 대비 188% 신장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수치는 티몰(Tmall) 기준 집계한 것으로, 후·숨·오휘·빌리프·VDL 등 5개 럭셔리 브랜드의 선방이 전체 성적을 견인한 것으로 분석된다.


LG생활건강의 주력제품 '후'는 전년 618 쇼핑축제 때보다 매출액이 182% 늘었다. 특히 인기제품인 '천기단 화현' 세트는 10만 3000 세트가 판매되며 스킨케어 카테고리내 1위를 차지했다.  


'오휘'는 같은 기간 매출액이 2493% 신장했다. '더 퍼스트' 세트는 라이브 방송 등의 영향으로 4만9000세트가 판매되며 높은 인기를 끌었다. 아울러 '숨'은 24%, '빌리프'는 128%, 더마코스메틱 브랜드 'CNP'는 전년 대비 509% 의 매출액 성장을 보였다. 


생활용품(HPC)에서는 '핑크솔트 펌핑치약' 10만8000세트, 헤어케어 '윤고 더 퍼스트' 20만 4000세트가 판매되며 같은 기간 210%의 매출 증가를 달성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