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테크놀로지, 대우조선해양건설 지분 취득
지분 26.71% 취득…계열사 지배 강화


[팍스넷뉴스 정강훈 기자] 코스닥 상장사 한국테크놀로지는 계열사인 대우조선해양건설의 유상증자에 참여해 주식 145만9120주(지분 26.71%)를 취득했다고 22일 밝혔다.


한국테크놀로지는 계열사에 대한 지배를 강화하면서 계열사간 협력으로 사업구조를 다각화한다는 계획이다. 대우조선해양건설은 이번 유증으로 자본금 증가와 부채비율 감소로 재무구조가 개선되는 효과를 얻었다.


한국테크놀로지는 작년 10월 150억원 규모의 대우조선해양건설 유상증자 참여계획을 공시했다. 하지만 현물로 지급하려던 해외 기업 지분의 가치 평가액이 코로나19 및 환율 영향으로 감소하면서 주식 취득 규모는 약 77억원 수준으로 감소했다.


한국테크놀로지 관계자는 "대우조선해양건설의 지분 인수로 그룹의 재무, 경영 구조가 튼튼해졌다"며 "대우조선해양건설의 수주 실적이 상승세에 있어 향후 수주잔고 1조원 시대를 열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