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광석 우리은행장, 우리미소금융재단 회장 취임
"금융소외계층 자활 돕는 사회적 책임 다하겠다"
우리미소금융재단이 지난 24일 우리은행 본점에서 이사회와 총회를 열고 권광석 우리은행장을 회장으로 선임했다. 이날 열린 회장 취임식에서 재단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최홍식 우리은행 개인그룹장, 전원일 우리미소금융재단 이사, 권광석 우리은행장 겸 우리미소금융재단 회장, 유수현·김용태·오규회 우리미소금융재단 이사. <제공=우리은행>


[팍스넷뉴스 양도웅 기자] 권광석 우리은행장이 금융 소외계층의 경제적 자립을 돕는 우리미소금융재단의 회장에 취임했다. 


우리미소금융재단은 지난 24일 우리은행 본점에서 이사회와 총회를 열고 권광석 행장을 재단 회장으로 선임했다고 25일 밝혔다. 


권광석 행장은 회장 취임사에서 "코로나19 사태로 더욱 어려워진 영세자영업자와 금융 소외계층의 자활을 돕기 위해 재단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우리미소금융재단은 우리은행과 계열사가 500억원을 출연, 2009년 12월에 설립했다. 영세 자영업자 등에 대한 생활안정자금과 창업자금을 지원하기 위함이었다.


현재 재단은 창업·운영자금 목적의 무담보·무보증 소액 대출, 채무불이행자 채무 조정, 취업 정보 제공 등을 통해 금융 소외계층이 경제적으로 자립할 수 있도록 기반을 마련해주고 있다.


현재 서울과 부산, 광주 등 전국 각지에서 9개 지점을 운영하고 있으며, 지난해 말 기준으로 1621억원의 대출을 취급했다.


한편, 우리미소금융재단은 2019년 하반기 서민금융진흥원 경영평가에서 은행계열 미소금융재단 중 1위의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특히, 사후관리 부문과 법규준수 부문에서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