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로케이, 안전성 극대화한 유니폼 시안 공개
안전을 최우선 가치로 설정…성 고정관념 탈피 시도도

[팍스넷뉴스 권일운 기자] 에어로케이항공(이하 에어로케이)이 안전을 최우선 가치로 설정한 유니폼을 선보였다.


에어로케이는 30일 운항 승무원과 객실 승무원, 정비사 유니폼을 선보였다. 유니폼 모델로는 현재 에어로케이에 재직 중인 임·직원들이 직접 나섰다.


에어로케이는 항공사가 가장 중시해야 할 가치인 안전에 중점을 두고 유니폼을 디자인했다고 밝혔다. 특히 객실 승무원 유니폼은 아름다움 내지는 여성스러움만을 강조해 오던 업계 관행을 타파, 활동성을 극대화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 예컨대 치마 대신 바지와 인체공학적인 운동화를 도입, 장기간의 활동에도 피로감을 줄일 수 있도록 했다.


※에어로케이의 운항 승무원과 객실 승무원 유니폼


강병호 에어로케이 대표는 "에어로케이 유니폼은 젊고 역동적이며 평등한 문화를 만들어 가겠다는 의지의 표현"이라며 "항공사 유니폼에 대한 고정 관념에서 벗어남과 동시에 승객의 안전을 최대한 보장할 수 있도록 디자인 철학을 수립했다"라고 말했다.


유니폼 프로젝트를 총괄한 김상보 에어로케이 마케팅본부장은 "에어로케이의 유니폼은 새로운 시도인 만큼 현장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지속적으로 문제점들을 보완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에어로케이는 현재 항공운항증명(AOC) 심사를 진행하고 있다. AOC가 정상적으로 발급될 경우 이르면 8월부터 청주국제공항에서 출발하는 제주 노선 운항을 시작할 예정이다.


※에어로케이의 정비사 유니폼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