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銀, 소상공인 대상 500억 규모 '모두론' 출시
대출금리 연 2.36% 수준···업체당 최대 5000만원 지원

[팍스넷뉴스 양도웅 기자] BNK부산은행이 500억원 규모의 협약보증대출인 '모두론'을 시행, 지역의 영세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지원한다고 30일 밝혔다. 


모두론 출시를 위해 부산은행은 부산신용보증재단에 50억원을 특별 출연해 500억원 규모의 협약보증대출을 시행한다. 


지원 대상은 제1금융권으로부터 사각지대에 놓인 영세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다. 심사를 통해 업체당 최대 5000만원까지 지원할 계획이다. 이날 기준 대출금리는 부산시로부터 이차보전을 받아 연 2.36%로 제공된다. 


손대진 부산은행 여신영업본부장은 "이번 모두론 출시가 금융 사각지대에 있는 영세 중소기업 및 자영업자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포용적·생산적 금융 확대를 통해 지역경제에 힘이 되는 지역 대표 은행으로서 역할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
부산銀, 해외 지점·사무소 6개로 확대

난징지점 영업 개시···향후 현지 은행 투자 계획도 밝혀

전북銀 넘어선 카카오뱅크, 다음은 광주銀 넘는다

코로나19 여파로 지방銀 성장 더 정체···카카오뱅크 빠르게 자산 증가

'지방금융지주 맏형' BNK금융, 본업 부진 심화

지주 핵심 부산·경남은행 이자이익 내리막길

부산블록체인특구, 2차 사업 '빗썸, 바른손 등'은 탈락

서비스 지역 부산 전역으로 확대, 특구 범위도 추가

시중은행, 대출 늘어도 이자 제자리

1Q 9개 은행 대출 7.33% 증가, 이자이익은 1%대 성장 그쳐

BNK금융, 1Q 순이익 1377억···전년비 22.2%↓

그룹 NIM 1.89%···경남·부산은행 연체율 ↑

부산 블록체인특구, 내년 상용화 목표

추가 사업자 선정이어 공공·민간 투자 확대 계획

BNK부산은행

<승진> ◇부실점장 ▲외환사업부장 정재하 ▲일광신도시지점장 김형열  ◇3급 ▲IT기획부 송위창 ▲W스퀘어지점 김동...

BNK금융, 상반기 순익 3109억···전년比 11.5%↓

비은행계열사 순익 큰폭 증가···"비이자이익 호조로 양호한 실적 시현"

'비은행 확대에도···' BNK금융 3Q 누적손익 15.5%↓

대손충당금 추가 적립 등으로 미래 대응 능력은 '강화'

부산銀, 지역 중소기업 대상 300억 펀드 결성

주택금융공사와 손잡고 업체당 최대 5억 대출

부산銀, 지방은행 '최초' ESG채권 발행

1000억 규모···친환경 사업 및 지역 중소기업 지원 목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