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정우 SK바이오팜 대표 "상장 계기로 글로벌 기업 도약"
유가증권시장 상장기념식 개최..."국내외 제약사에 사업모델 공유 계획
이 기사는 2020년 07월 02일 10시 12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2일 오전, 한국거래소에서 SK바이오팜의 유가증권시장 상장 기념식이 개최됐다. (왼쪽부터) 안상환 한국IR협의회 회장, 박장호 씨티그룹글로벌마켓증권 대표이사, 임재준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장, 정지원 한국거래소 이사장, 조정우 SK바이오팜(주) 대표이사, 조대식 SK SUPEX추구협의회 의장, 정영채 NH투자증권 대표이사, 정일문 한국투자증권 대표이사, 이기헌 상장회사협의회 부회장

[팍스넷뉴스 민승기 기자] 올해 '기업공개(IPO)' 시장에서 최대어로 꼽히는 SK바이오팜이 2일 유가증권시장에 상장했다. SK바이오팜은 이번 상장을 계기로 글로벌 종합 제약사로 도약하겠다는 포부도 내놨다.


SK바이오팜은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한국거래소에서 유가증권시장(KOSPI) 상장기념식을 개최했다.


정지원 한국거래소 이사장은 기념식에서 "대한민국 제약 산업에 새로운 역사를 일군 SK바이오팜의 상장을 진심으로 축하한다"고 전하며 "앞으로 상장 기업으로서 선도적인 역할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SK바이오팜 조정우 사장은 "이번 상장을 계기로 글로벌 종합 제약사로의 발전을 가속화 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우리의 사업모델을 국내외 제약사와 공유하고 협업해, 대한민국이 제약·바이오 강국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SK바이오팜은 지난 6월 17일~18일 양일간 기관투자자 대상으로 진행된 수요예측 결과에 따라 공모가를 4만9000원으로 확정했다. 국내외 1076개 기관투자자들이 참여해 835.6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일반투자자 대상 청약 경쟁률은 323.02대 1로 마감했다.


SK바이오팜은 국내에서 유일하게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을 받은 혁신 신약 2개(독자개발, 기술 수출)를 보유하고 있다. 성인 대상 부분 발작 치료제 세노바메이트(제품명: 엑스코프리)는 후보물질 발굴부터 임상 개발, 허가까지 독자적으로 진행, 2020년 5월에 자력으로 미국 시장에 진출했다.


SK바이오팜이 임상 1상을 완료하고 기술 수출한 수면장애치료제 솔리암페톨(제품명: 수노시)은 현재 미국, 유럽(독일)에서 판매되고 있다. 


이번 기념식에는 조정우 SK바이오팜 사장과 임원진 ▲조대식 SK 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 ▲정지원 한국거래소 이사장 ▲임재준 한국거래소 부이사장 ▲라성채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장보 ▲정영채 NH투자증권 대표이사 ▲박장호 씨티그룹글로벌마켓증권 대표이사 등 주관사단 대표를 비롯해 ▲안상환 한국IR협회 회장 ▲이기헌 한국상장회사협의회 부회장이 참석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