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銀, 중국법인 현지합작 전환 外
'건설 명가' 한양, 상장한다
이 기사는 2020년 07월 03일 11시 02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신한銀, 중국법인 현지합작 전환[헤럴드경제]


신한은행이 중국법인(신한은행중국유한공사)의 합작전환 방안을 검토 중이다. '신한'이라는 브랜드만으로는 중국 시장을 공략하기에 한계가 있다고 보고 노선을 바꾼 것으로 풀이된다. 신한금융그룹이 캐나다 등 '돈 안되는' 일부 지역의 철수 검토까지 고려했던 것을 볼 때, 글로벌 전략의 전반적인 변화도 감지된다.


'건설 명가' 한양, 상장한다[더벨]


중견 건설사 ㈜한양이 기업공개(IPO)에 나서고자 상장 작업에 본격적으로 착수했다. 국내 주요 증권사에 상장주관사 선정을 위한 입찰제안요청서(RFP)를 발송했다. 대형 증권사는 물론 중견 하우스 다수를 상대로 RFP를 건넨 것으로 파악된다. 이달 중순 프레젠테이션(PT)을 거쳐 IPO 파트너를 확정할 방침이다.


네이버처럼 한눈에 공시결과 나온다…전자공시 시스템 '다트' 전면 개편[조선비즈]


금융감독원이 지난달부터 '전자공시시스템 이용편의성 개선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3일 확인됐다. 전자공시시스템 다트(DART)가 이르면 내년 2월 네이버·구글과 같은 주요 검색사이트처럼 한 눈에 결과를 보여주는 '통합검색' 시스템을 도입하는 등 사용자 편의성을 높이는 방향으로 전면 개편된다.


SK바이오팜 이틀째 상한가···시총 21위 껑충[주요언론]


SK바이오팜은 3일 증시 개장 직후 29.92%(3만8,000원)까지 오르며 상한가로 직행했다. 이에 따라 SK바이오팜 공모주를 배정받은 투자자들은 3배 이상의 수익률을 기록하게 됐다. 이틀 연속 상한가를 이어가면서 SK바이오팜의 시가총액도 12조9,217억원을 기록해 시총 21위에 올랐다. 


전기차 시대 '활짝'…테슬라, 세계 車업계 시총 1위 등극[주요언론]


내연기관차 시대가 저물고 전기차시대가 도래했다. 미국의 전기차 회사 테슬라가 세계 자동차업계 시가총액 1위 기업에 등극했다. 외신에 따르면 테슬라는 1일(현지 시각) 미국 나스닥시장에서 전날보다 3.69% 오른 1119.63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시가총액 2072억 달러(약 248조400억원)로, 그간 1위였던 토요타(시총 2023억 달러)을 제치고 시총이 가장 높은 자동차 회사가 됐다.


카카오모빌리티, 배차콜 2위 '콜마너' 인수 대리운전 확장[더벨]


카카오모빌리티가 대리운전 사업 확장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대리운전 배차 프로그램 업계 2위 업체인 '콜마너' 사업을 인수하고 시너지 확대에 나섰다. 이 업체는 카카오모빌리티가 처음 대리운전 사업을 시작한 2016년 당시 카카오의 시장 진출을 강하게 반대한 곳 중 하나다.


K-바이오 키운다… 정부, 신약개발·재생의료에 2조8000억원 투자[주요언론]


정부가 향후 10년 동안바이오헬스 분야에 2조8000억원을 투자키로 했다. 3일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국가신약개발사업, 범부처 재생의료 기술개발사업 등 2개 범정부 사업이 국가재정법에 따른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