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2차 소셜벤처 협업 프로그램 시행
'소무나·에코인에너지·쉐코' 대상으로 SV2 임팩트 파트너링 실시
김준 SK이노베이션 총괄 사장


[팍스넷뉴스 정혜인 기자] SK이노베이션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소셜벤처 협업 프로그램 'SV2 임팩트 파트너링'을 진행한다. SV2 임팩트 파트너링은 소셜벤처와의 협업으로 사회적가치(SV)를 제곱으로 만들겠다는 의미의 상생 프로그램이다.


SK이노베이션은 6일 김준 SK이노베이션 총괄 사장과 소셜벤처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SV2 임팩트 파트너링 시즌2 협약식을 가졌다. SK이노베이션은 ▲냉장트럭 공회적 방지 배터리시스템을 개발하는 업체인 '소무나' ▲이동형 플라스틱 열분해 장비 개발 기업인 '에코인에너지' ▲해양유류방제 로봇 개발 업체인 '쉐코'를 대상으로 선정했다. 


김준 총괄사장은 협약식에서 "지난해 처음 진행한 SV2 임팩트 파트너링은 구성원이 직접 소셜벤처와의 협업생태계를 조성하는 성과를 냈다"며 "각종 환경문제를 해결하는 새로운 형태의 대기업·벤처기업간 상생 모델로 자리잡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앞으로도 친환경 생태계를 성공적으로 구축해 더 많은 기업과 소셜벤처들이 협력할 수 있는 토대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향후 SK이노베이션은 구성원을 대상으로 IR설명회를 실시한 후 오는 22일 소셜벤처 3개 회사를 대상으로 크라우드 펀딩을 진행할 예정이다. 크라우드 펀딩과 더불어 SV2 임팩트 파트너링의 일환으로 재무·법무·홍보·연구개발 등의 자문을 진행하는 '프로보노'도 실시할 계획이다.


SK이노베이션 관계자는 "지난해 시즌1에서 진행한 크라우드 펀딩에는 공모금액의 2.5배인 49억원의 자금이 몰렸다"며 "이를 통해 4개 소셜벤처에 총 19억5000만원을 지원하며 소셜벤처들의 연구개발비, 생산시설 확충 등 성장동력 확보 자금을 지원했다"고 강조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