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어테크, 코리아에셋·SBCN과 가상자산 연구 협약
신규 비즈니스모델 발굴·서비스 개발 및 출시 협력
▲좌측부터 한승환 피어테크의 대표이사, 기동호 코리아에셋투자증권 대표이사, 송상현 에스비씨엔의 손상현, 이승엽 공동 대표이사


[팍스넷뉴스 김가영 기자] 블록체인 기술 기업 피어테크는 코리아에셋투자증권, 핀테크 투자 플랫폼 기업인 에스비씨엔(SBCN)과 함께 가상자산 연구에 돌입한다고 14일 밝혔다. 


3사는 특정 금융거래정보의 보고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특금법) 개정안과 관련 법령 대응을 위한 협약을 14일 진행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3사는 다양한 가상자산 신규 비즈니스 모델을 공동으로 연구할 예정이다. 또 서비스 개발 및 출시에도 협력할 계획이다. 


한승환 피어테크 대표는 "코리아에셋투자증권, 에스비씨엔 모두 대표적인 증권상품 전문 기업이다"라며 "피어테크와 협력해 디지털 자산 관련 금융상품과 서비스를 연구하고 신규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해 국내·외 디지털 자산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