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썸, 고객예치금보다 많은 가상자산·현금 보유
농협은행 별단계좌에 운영비와 분리해 보관


[팍스넷뉴스 원재연 기자] 가상자산 거래소 빗썸이 고객이 예치한 금액보다 많은 예금과 가상자산을 보유하고 있다고 밝혔다. 


빗썸은 14일 홈페이지를 통해 '2020년 상반기 재무실사 보고서'를 공개하고 회사 보유 예금잔액과 가상자산 실사 내역을 공개했다. 실사는 정인회계법인이 진행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빗썸은 지난달 30일 기준 회원 예치금 총액보다 많은 예금잔액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빗썸이 제시한 DB자료에 따르면 빗썸은 교환유보금과 운영비를 합한 회사 보유 예금잔액이 KRW빗썸캐시를 초과한 것으로 집계됐다. 


KRW빗썸캐시는 회원들의 원화 예치금으로, 빗썸의 농협은행 별단계좌에 보관되어 있다. 운영비는 농협은행을 포함한 7개 금융기관에 예치금과 분리되어 보관된 것으로 나타났다. 


가상자산 또한 회원계좌내 수량보다 많은 양을 보관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빗썸에서 거래되고 있는 가상자산은 비트코인, 이더리움, 대시를  포함한 총 105종으로 회사가 보유한 전자지갑에 보관돼 있다. 


가상자산은 또한 온라인에 연결돼 실시간으로 거래가 가능한 '핫월렛'과 네트워크에 연결 안된 보관용 지갑 '콜드월렛'에 나누어 보관중인 것으로 드러났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