델리오, 디파이 클라우드 서비스 런칭
기존 가상자산 거래소 아이디로 서비스 가능, 보안도 강화


[팍스넷뉴스 원재연 기자] 크립토파이낸스기업 델리오가 가상자산 랜딩 및 예치 등 가산자산을 활용한 디파이(Defi) 서비스인 델리오 클라우드를 런칭한다고 16일 밝혔다.


델리오 클라우드는 가상자산 거래소, 지갑, 자산운용사 등 사업자들이 쉽게 가상자산 디파이 서비스를 구축할 수 있도록 해준다. 이용시에는 별도의 회원가입 없이 기존 거래소 아이디로 렌딩, 예치 등의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데이터 유실방지(Data Loss Prevention. DLP)와 신원확인 및 접근제어 관리(Identity and Access Management)를 적용해 보안성 또한 강화했다. 


델리오는 "가상자산 금융 사업자가 델리오 클라우드 도입 시 ▲쉽고 빠른 렌딩 및 예치 서비스 구축 ▲렌딩 시 필요한 자금 확보 ▲렌딩금 입금에 따른 예치량 증가 및 외부자산 유입으로 인한 유동성 확대 ▲통합 관제를 통한 안정적인 자금운용 ▲사업자 수익쉐어에 따른 부가수익 창출 ▲가상자산 규제이슈 해소(Regulation risk) ▲담보물과 렌딩물 설정에 따른 다양한 투자기회 제공 ▲BP로 가상자산 디파이(defi) 연합생태계 참여 등의 장점이 있다"고 밝혔다.


정상호 델리오 대표는 "델리오 클라우드는 프로그램 및 스마트컨트렉트를 통해 렌딩 프로세스의 자동화를 구현, 신청부터 대출금 입금까지빠르고 안전하게 처리가 가능하다"며 "가상자산 서비스에 대한 기업들의 니즈가 높아져 가는 상황에서 가상자산 렌딩 및 예치 분야에서 선도기업인 델리오가 선보인 디파이 클라우드 서비스가 그 솔루션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