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카리플렉스 브라질 공장 생산량 2배 증설
판데믹 따른 수요 급증 따라 의료용 소재 사업에 600억 투자

[팍스넷뉴스 김진후 기자] 대림산업이 자회사인 카리플렉스의 신규 설비 투자를 결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카리플렉스는 5000만달러(한화 약 6백억원)를 투자해 브라질 파울리나 공장을 증설할 계획이다. 증설 공사를 완료하면 파울리나 공장 합성고무 라텍스의 연간 생산용량이 두 배로 늘어날 전망이다. 신규 공장은 이르면 2021년 1분기에 가동을 시작할 계획이다.


카리플렉스는 고부가가치 합성고무와 라텍스 생산업체다. 카리플렉스 생산 제품은 수술용 장갑, 주사용기 고무마개 등 주로 의료용 소재로 쓰인다. 특히 글로벌 합성고무 수술용 장갑 소재 시장에선 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있다. 이번 증설로 합성고무 수술용 장갑 소재 시장의 입지를 더욱 강화할 전망이다.


카리플렉스 브라질 공장. 출처=대림산업.


카리플렉스가 공장 증설을 결정한 것은 최근 의료용 소재 수요가 급격히 증가했기 때문이다. 연초부터 코로나 판데믹 상황이 이어지면서 전 세계적인 수요가 발생한 것이다. 특히 합성고무 수술용 장갑 시장은 천연고무 소재와 달리 알레르기 유발 성분이 없어 매년 8% 이상의 높은 성장성을 보여주고 있다.


대림산업은 올해 3월 카리플렉스 인수를 완료한 뒤 반년을 채 못 채운 시점에서 추가 투자를 결정하며 고부가 의료용 소재 산업 확대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해당 기업은 카리플렉스가 보유한 세계 유일의 음이온 촉매 기반의 합성고무 제조기술을 활용해 신규 제품 개발을 위한 연구를 진행 중이다. 또한 수요 증가에 맞춰 추가 확장도 적극 검토 중이란 설명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