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첫 전기차 'E100' 티저 이미지 공개
상어 지느러미와 비늘 착안한 디자인…내년 상반기 출시 예정
'E100' 정면.(사진=쌍용차)


[팍스넷뉴스 권준상 기자] 쌍용차가 20일 자사 최초의 전기차(EV) 'E100'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티지 이미지란 신차 출시에 앞서 외관디자인을 그래픽으로 표현한 것을 말한다.


쌍용차 관계자는 "E100은 국내 최초의 준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전기차의 효율성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차체 디자인에 새로운 접근을 시도하고, 소재 적용에도 심혈을 기울였다"고 말했다.


경량화와 무게중심 최적화를 위해 쌍용차 최초로 알루미늄 후드(엔진룸 덮개)를 적용했고, 밀폐형 라디에이터 그릴로 에너지 효율 극대화를 꾀했다.


유체의 저항을 최소화하는 상어 지느러미와 비늘(shark riblet) 형상을 활용하는 등 자연에서 검증된 환경적응사례를 차용하는 생체모방공학(biomimetics)적 접근을 시도했다.


쌍용차는 E100을 내년 상반기 출시할 계획이다.


'E100' 정측면.(사진=쌍용차)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