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은, 올 상반기 혁신기업 21곳에 1조 지원
2018년 8월 새로운 심사체계 도입 후 총 40곳에 1.5조 지원
이 기사는 2020년 07월 24일 15시 14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팍스넷뉴스 양도웅 기자] KDB산업은행이 올 상반기 21곳의 혁신기업을 선정, 1조원을 지원했다고 24일 밝혔다. 


산업은행은 지난 2018년 8월 새로운 심사체계를 도입한 뒤, 혁신적인 서비스와 제품 등을 개발했지만 현금흐름 창출이 미미한 기업을 대상으로 지원을 이같은 지원을 하고 있다.  


새로운 심사체계는 영업실적과 담보 위주로 심사하던 관행에서 벗어나 기술 및 비즈니스의 혁신성, 시장 파급효과와 미래 성장 잠재력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지원 여부를 판단하는 방법이다. 


이같은 새로운 심사체계를 통해 지금까지 2년여간 총 40곳의 중소·중견기업에 1조5000억원을 지원했다. 


주로 ▲전자상거래 등의 비대면 산업 ▲시스템반도체와 바이오, 미래차 분야 ▲문화·지식서비스 산업 등에서 혁신적인 서비스와 제품을 개발하고 있는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경영자금을 지원했다.


산업은행의 한 관계자는 "이러한 혁신기업 지원체계를 통해 포스토 코로나 시대를 선도할 혁신기업을 육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