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면 채널 강화하는 AIA생명 "온·오프라인 동시 성장 노린다"
설계사 지원 프로그램 다각도로 확대…멀티채널 전문가 중심으로 조직정비

[팍스넷뉴스 신수아 기자] AIA생명이 대면 채널을 정비해 영업력 강화에 나선다. 보험 영업의 핵심으로 꼽히는 설계사 채널을 다각적으로 지원하고 해외 연수 프로그램도 제공할 계획이다. 


7일 AIA생명은 앞서 발표한 전사적인 디지털 역량 강화와 더불어 생명보험의 핵심인 대면영업 채널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건강증진형 솔루션인 바이탈리티(Vitality)를 필두로 온·오프라인 영업 채널을 아우르는 세일즈 전략을 추구할 방침이다.


AIA생명 관계자는 "최근 발표한 디지털 역량 강화와 더불어 대면 채널 강화를 위해 영업 인력에 다각적 지원할 것"이라며 "글로벌 보험 전문 네트워크를 구축할 수 있는 해외 연수 등 대면영업 설계사의 성장을 돕는 다양한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AIA생명은 지난 6일 이 같은 계획의 일환으로 프레지던트 클럽 (최우수 사원)' 행사를 진행했다. 프레지던트 클럽은 AIA 그룹을 통틀어 최우수 설계사로 선발된 보험 설계사에게 해외 연수 기회를 제공하는 글로벌 사내 연수 프로그램이다.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온라인으로 진행된 올해 행사에는 AIA그룹을 통틀어 약 300명이 선발돼 참가했다. 국내에서는 총 10명의 설계사가 선발돼 AIA그룹의 리유엔시옹(Lee Yuan Siong) 회장을 비롯한 다수의 그룹 임원과 직접 소통하고 다른 나라의 유능한 설계사들과 교류하는 기회를 가졌다.


아울러 신임 대면영업 본부장(CADO)에 이재상 상무를 선임하며 조직 기반을 정비했다. 2005년 AIA생명에 합류한 이 상무는 그동안 대면영업 채널은 물론 DM 채널과 방카슈랑스, 하이브리드 채널 등에서 주요 역할을 맡아 풍부한 영업 경험을 쌓은 인물이다.


앞선 관계자는 "이재상 상무는 지난 4월부터 대면채널본부 PA영업팀장을 역임했다"며 "멀티채널을 총괄한 경험과 노하우, 영업 현장 안팎에서 설계사 및 고객과 쌓아온 신뢰 관계와 리더십을 토대로 혁신적인 대면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비대면 트렌드가 확산하고 디지털 혁신이 강조되는 시대적 상황에 맞춰, 대면 영업 전략에도 혁신을 꾀해 고객에게 차별화된 경험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는 평가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