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스팅어 마이스터' 내·외장 공개
수평형 리어콤비램프·순차 점등 턴 시그널 램프 등 적용…이달 말 출시 예정
'스팅어 마이스터' 전면부.(사진=기아차)


[팍스넷뉴스 권준상 기자] 기아자동차가 8월말 출시 예정인 '스팅어 마이스터(STINGER MEISTER)의 내·외장 디자인과 주요 신사양을 12일 공개했다.


스팅어 마이스터는 지난 2017년 출시된 프리미엄 퍼포먼스 세단 스팅어의 상품성 개선 모델이다.


스팅어 마이스터의 외장 디자인은 ▲좌우로 연결된 수평형 리어콤비램프 ▲신규 디자인의 메쉬 타입 18·19인치 휠이 적용됐다. 모터스포츠에서 영감을 받아 경기 종료를 알리는 '체커 플래그' 문양을 입체적으로 형상화한 '턴 시그널 램프'도 탑재됐다. 


'스팅어 마이스터' 실내.(사진=기아차)


내장 디자인은 ▲경계를 매끄럽게 처리한 심리스(Seamless) 디자인의 10.25인치 내비게이션 ▲다이아몬드 퀼팅나파 가죽시트 ▲블랙 하이그로시와 크롬이 베젤 부분에 적용된 클러스터로 꾸며 기존 대비 고급감을 강화하는데 초점을 뒀다. 


첨단편의사양도 대거 탑재됐다. ▲후측방 모니터 ▲차로유지보조 ▲안전 하차 경고 ▲기아 페이 ▲리모트 360도 뷰(자차 주변 영상 확인 기능) ▲외부공기 유입 방지제어 등이다.


후측방 모니터는 방향지시등 조작과 연동해 차로 변경 시 기존 아웃사이드 미러 대비 더 넓은 후측방 영역을 클러스터에 표시해 안전한 주행을 돕는다. 기아 페이는 제휴된 주유소나 주차장에서 비용을 지불해야 할 때 차량에서 내릴 필요 없이 내비게이션 화면을 통해 간편하게 결제할 수 있는 기능이다. 외부공기 유입방지 제어 기술은 터널·악취지역 진입 전 자동으로 창문을 닫고 공조시스템을 내기 모드로 전환한다.


기아차 관계자는 "스팅어 마이스터는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다양한 안전편의사양을 적용해 고객 만족도를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스팅어 마이스터의 변경된 파워트레인과 상세사양 등은 이달 말 출시와 함께 공개될 예정이다.


'스팅어 마이스터' 후면부.(사진=기아차)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