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크파트너스, 람다256과 DID 사업 제휴
"밀크 얼라이언스 참여 기업 대상 기술적·사업적 지원 및 생태계 공동 확장할 것"


[팍스넷뉴스 김가영 기자] 밀크파트너스는 람다256과 손잡고 분산형 신원인증(DID)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밀크파트너스가 운영 중인 '밀크'는 블록체인 기반 포인트 통합 플랫폼으로 다양한 기업의 포인트를 통합하고 효과적으로 이용할 수 있게 해주는 서비스다. 현재 야놀자, 신세계면세점 등이 파트너사로 참여하고 있으며 다양한 기업들과 얼라이언스 참여를 위한 논의를 진행하고 있다.


블록체인 기술 기업인 람다256은 블록체인 서비스 플랫폼 '루니버스(Luniverse)'를 통해 기업이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할 때 손쉽게 적용하고 효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앞서 람다256은 오는 9월 루니버스를 기반으로 한 DID 프로젝트 '플루토(가칭)'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양사는 이번 제휴를 통해 밀크 얼라이언스 내 기업들 간의 포인트 통합을 진행하고 DID를 적용해 시너지를 내기 위해 적극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또 DID 기술을 접목한 신규 사업기회도 함께 발굴할 예정이다.


조정민 밀크파트너스 대표는 "람다256과 DID를 활용한 상생의 협업 체계를 구축하게 돼 기대가 크다"며 "앞으로도 양사의 기술력과 노하우를 접목해 밀크 서비스 강화 및 얼라이언스 확장 측면에서 도움이 되는 다양한 방안을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박재현 람다256 대표는 "밀크파트너스와 함께 발굴할 새로운 서비스를 통해 블록체인 기술의 유용함을 대중에게 인식시킬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라며 "향후 다양한 파트너십을 통해 자기주권신원과 데이터 주권을 실현하는 블록체인 기술의 대중화에 앞장서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