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차기 회장 후보 4명 압축
윤종규, 허인, 이동철 KB맨 외 김병호 전 하나지주 부회장 포함

[팍스넷뉴스 김현희 기자] KB금융지주가 차기 회장 후보로 윤종규 현 회장과 허인 KB국민은행장, 이동철 KB국민카드 대표, 김병호 전 하나금융지주 부회장 등 4명을 압축했다.


KB금융 회장후보추천위원회는 28일 서울 여의도 본점에서 회의를 열고 이들 4명을 최종 후보자군으로 확정했다.


회추위는 다음달 16일 최종 후보자군을 대상으로 인터뷰를 통한 심층평가를 실시한다. 이후 회추위 재적인원 3분의 2 이상의 득표를 얻은 후보를 회장 최종 후보로 정한다.


금융권은 윤 회장의 3연임 가능성에 무게를 싣고 있다. 윤 회장이 회장을 맡은 이후 KB증권(구 현대증권)에 이어 푸르덴셜생명 인수까지 일궈내면서 선두 금융지주의 입지를 굳혔기 때문이다.


KB금융의 해외사업의 영속성 면에서도 윤 회장의 연임에 무게가 실린다. KB금융은 부코핀은행을 중심으로 인도네시아 시장에 보험과 캐피탈 외에 KB증권까지 진출시킬 계획이다. 해외 자산운용사 인수도 적극 검토 중이다. 


한편, 회추위는 다음달 16일 최종 후보 1명을 선정한 후 자격검증 절차를 거쳐, 같은 달 25일 이사회에  추천한다. 최종 후보는 내정자 신분으로 역할을 수행, 오는 11월에 열릴 예정인 임시 주주총회에서 회장으로 선임된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