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스바이오메드, 코로나 진단키드 멕시코 식약처 승인
분자진단 통해 50분내 측정…북미·유럽 사용승인 위한 인증 진행


[팍스넷뉴스 류석 기자] 코스닥 상장사 상지카일룸 종속회사 '에이스바이오메드'가 멕시코 식약처에 해당하는 'InDRE'로부터 코로나19 분자 진단키트 'Palm PCR™ COVID-19 Fast Real-time RT-PCR Kit' 사용 승인을 획득했다고 22일 밝혔다.


해당 제품은 유전자 증폭(PCR) 산물의 양을 실시간으로 측정하는 키트로, 50분 이내에 결과를 확인할 수 있다. 특히 멕시코 InDRE에서 시행한 임상 검체 시험에서 우수한 감도로 기준을 통과했다. 

지난 7월 국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코로나19 초고속 분자 진단키트 수출 허가를 획득한 에이스바이오메드는 이번 멕시코 사용승인 획득으로 남미 지역 수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현재 전 세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약 3066만명이다. 멕시코는 약 69만명으로 전 세계에서 일곱번째로 확진자가 많은 상황으로 알려져 있다. .


에이스바이오메드 관계자는 "이번 승인으로 멕시코에 코로나19 키트 수출이 가능하게 됐다"며 "미국, 캐나다 등 북미와 유럽에서도 사용승인을 위한 인증을 진행 중에 있다"고 말했다. 


한편 에이스바이오메드는 항원 진단키트 'COVID-19 AG RAPID KIT'를 자체개발 중이다. 올해 안에 코로나19 관련 진단키트 전 품목 개발, 생산을 완료할 계획이다. 항원 진단키트 개발이 성공적으로 이루어질 경우 국가별 수요에 맞춰 맞춤식 진단키트를 공급할 수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