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생명, 고지사항 간소화한 건강보험 '인기'
고령자·유병자도 3대 질환 진단비 보장 가능해


[팍스넷뉴스 신수아 기자] 동양생명 건강보험 상품이 시장의 호평을 받고 있다. 계약전 알릴 의무사항을 간소화해 고령자와 유병자도 3대 질환 진단비를 보장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동양생명은 지난 7월 '(무)수호천사The간편한건강보험(갱신형)'을 출시했다. 이 상품은 심사 조건에 따라 별도의 서류제출이나 진단 없이 간편심사를 거쳐 가입할 수 있는 '1형(간편심사형)'과 '2형(일반심사형)'으로 구성했다.


'1형(간편심사형)'은 5년 이내 암·협심증·심근경색·뇌졸중(뇌출혈,뇌경색)으로 인한 진단·입원 및 수술이력에 해당사항만 없으면 과거 병력과 상관없이 가입 가능하다.


동양생명 관계자는 "고령자 및 유병력자에게 보다 실질적으로 필요한 보장을 제공하기 위해 고지사항을 하나로 간소화해 보험가입 문턱을 낮췄다"며 "고객이 원하는 3대질환 보장을 특약을 통해 자유롭게 설계할 수 있는 상품"이라고 말했다. 


'(무)수호천사The간편한건강보험(갱신형)'은 재해사망을 주계약으로 하는 상품으로 14개의 특약 부가를 통해 3대질환(암·뇌혈관질환·허혈심장질환) 진단비를 하나의 보험으로 모두 보장받을 수 있다.


암 진단비, 수술비, 입원비, 항암방사선·약물치료비, 요양병원암 입원비 등 각종 암보장 특약 가입으로 암으로 인한 수술부터 회복까지 든든하게 보장 받을 수 있다. 노화로 인해 발생하기 쉬운 뇌혈관질환과 허혈심장질환의 진단비 및 수술비, 혈전용해치료비도 지급 받을 수 있다. 


'1형(간편심사형)' 기준 만 30세부터 최대 90세까지 가입 가능하며 보험기간은 10년, 20년 만기 중 선택할 수 있다. 갱신을 통해 최대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으며 재해로 50% 이상 장해시 향후 보험료 납입을 면제한다. 납입면제특약을 통해 유방암·전립선암 이외의 암,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 진단시 차회 이후 최초계약의 보험료도 납입을 면제 받을 수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