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수 농협금융 회장 "마이데이터 시대, 금융사 경쟁력 드러날 것"
지난 23일 최고경영자협의회서 'DT로드맵 고도화' 계획 발표
김광수 농협금융그룹 회장이 지난 23일 서울 본사 회의실에서 '2020년 제4차 DT추진최고협의회'를 주재하는 모습. <제공=농협금융그룹>


[팍스넷뉴스 양도웅 기자] 김광수 농협금융그룹 회장(사진)이 내년 초 본격화할 '마이데이터 시대'에 대비해 그룹 내 디지털 경쟁력을 점검하고 새로운 로드맵을 발표했다.


마이데이터란 본인신용정보관리업으로, 사업자로 선정되면 은행·카드사·보험사·병원 등에 흩어진 개인 신용정보를 모아 고객들에게 맞춤형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24일 농협금융에 따르면, 김광수 회장은 전일 열린 '최고경영자협의회' 겸 '2020년 제4차 농협금융DT(Digital Transformation)추진 최고협의회'에서 "마이데이터 사업이 본격 시행되면 금융사의 경쟁력이 완전히 드러날 것"이라며 마이데이터 시대를 맞아 고객 기대와 경쟁사 속도보다 반보 앞서 철저히 준비해줄 것을 강조했다.


이날 회의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화상회의로 진행됐다. 은행, 생명보험사, 손해보험사, 증권사, 캐피탈사 등 그룹 내 주요 계열사의 최고경영자와 디지털 부문 책임자들이 대거 참석해 마이데이터를 포함한 디지털 사업 관련 현안 발표와 토론을 이어갔다. 


이날 회의에선 'DT로드맵 고도화' 계획이 발표됐다. 이 계획은 지난 7월 경영성과분석회의에서 제시된 '플랫폼 경쟁력=고객×데이터×신뢰'라는 철학을 바탕으로, 그룹 디지털 생태계 모델을 '고객' 관점에서 종합 점검한 뒤 마련한 세부 추진 로드맵이다(표 참조).


제공=농협금융그룹


김광수 회장은 "농협금융 DT가 본궤도에 올라 순항하고 있으나 이제는 고객 접점과 고객 경험을 둘러싼 금융회사 간 치열한 경쟁이 전개될 것"이라며 "고객 중심 및 고객 감동을 넘어 고객에 집착한다는 소리를 듣는 수준으로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어 내야 한다"고 주문했다.


농협금융은 이날 수립한 DT로드맵 고도화 계획에 따라 DT과제를 조정하고 내년도 사업계획 과 조직개편에 반영, 실행력을 높여나갈 예정이다. 아울러 지주사는 외부 자원 활용과 공유 자원 관리, 범농협 협업으로 역할을 명확히하고 DT로드맵 고도화가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계열사들을 지원할 방침이다.


한편, 첫 번째 마이데이터 사업자군은 이르면 내년 초 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8월 금융감독당국은 2021년 초까지 기존 마이데이터 유사 서비스 사업자 40여곳을 대상으로 허가 심사 절차를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기존 사업자 대상 허가 심사를 마무리하는 대로 신규 사업자 대상 허가 심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 "글로벌 경쟁력 확보에 총력"

올해 두 번째 '글로벌전략협의회' 열고 강조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 '한국판 뉴딜' 펀드 가입

5G·2차전지·풍력발전 기업 등에 투자하는 'NH-아문디 그린코리아 펀드'

우리금융, 첫 선순위채 증액 발행

유효수요 9100억 몰려 1500억→2000억 확대키로

'증자' 농협생명, 채권 재분류도 추진

RBC 300% 달성 전망····채권 재분류 후 금리 상승 리스크는 떠안아

농협금융, 中 합작손보사 설립 '쉽지 않네'

2016년부터 추진 수차례 순연···올해 설립 목표도 수정 불가피

NH농협생명, 2000억 유상증자

농협금융지주 전액 출자···RBC비율 200%대 상승 전망

동학개미가 금융지주 실적 살려줬다

증권 수수료 수입, 이익 기여도 커져···계열 증권사없는 우리금융은 소외

농협금융, 상반기 순익 9102억···전년比 8.7%↓

코로나19 장기화 대비 충당금 추가 적립 영향

금융지주, 계열사간 헤게모니 경쟁에 '난감'

지주사 "선 신청 후 정리 요청"···금융당국 "지주 계열 내부 정리 후 신청해라" 거절

김광수 회장 "농협생명도 GA 만들라" 특명

금융지주사, GA 설립 '러시'···'신한금융플러스'도 조용병 회장이 직접 신경써

형제들과 '대어 낚시' 집중하는 농협銀

④뼈아픈 실패 딛고 반등

농협금융, 자회사 2곳 차기 대표 추천 완료

저축은행엔 최광수 전 농협자산관리 전무, 리츠운용엔 서철수 현 대표 낙점

농협금융 3Q 누적손익 1.4조···전년비 4.8%↑

비이자이익이 실적 확대 견인

"은행들, 자사 앱서 경쟁사 상품도 팔아야"

서병호 금융연구원 실장, 빅테크·핀테크와 경쟁 위해 '개방성 제고' 강조

은행과 빅테크의 '착각'

마이데이터시대 이끌 새 기술기업 나와야

신한銀, LG·CJ와 '마이데이터 프로젝트' 착수

금융 넘어 엔터테인먼트·쇼핑 등 생활 서비스 플랫폼 개발 추진

금융위, 하나銀·삼성카드 등 6곳 심사 중단

대주주의 형사소송 진행 등으로 보류 결정

금융위, 일부 신청사 심사중단···또 '뒷북'

접수 시작 2주만에 심사 방식 바꾸고, 접수 완료 한달만에 심사 보류

차기 은행연합회장 단독 후보에 김광수

회추위 만장일치로 김광수 현 농협금융지주 회장 추천

'은행권 대변인'되는 김광수, 해결과제 산적

빅테크 공세·사모펀드 사태 수습·코로나19 금융지원 등

은행연합회, 14대 회장에 김광수

임기는 내달 1일부터 3년간

농협금융, 차기 회장 경영승계절차 돌입

40일 이내 최종 후보 선출 예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