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바이오텍 "금영이엔지 클린룸 사업 가파른 성장"​
인수 완료 후 연결 실적 개선 기대


[팍스넷뉴스 류석 기자] 웰바이오텍이 지분 100% 인수를 결정한 금영이엔지의 클린룸 사업이 지속적인 성장세다. 오는 11월 350억원 규모 인수대금 납입이 완료될 예정이다. 


웰바이오텍은 24일 클린·드라이룸 공조설비 전문기업 금영이엔지의 올해 상반기 매출액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52% 증가한 378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하반기에 실적이 집중되는 사업 특성을 고려할 때 올해 실적은 창사 이래 사상 최대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금영이엔지는 2007년에 설립된 클린룸·드라이룸 등 공조설비 설계부터 제작·시공까지 제공하는 종합 솔루션 기업이다. 최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여파로 국내·외 전반적인 수주 절벽 현상이 심화되는 가운데에서도 지난 8월말 기준 수주잔고가 320억원에 이르러 전년도 같은 기간 198억원 대비 62% 증가했다.


코로나19 여파로 잔뜩 웅크리고 있던 관련시장이 반도체 산업을 필두로 2차전지와 코로나19 관련 병의원 시설 확충 등으로 하반기에는 본격적으로 활성화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금영이엔지는 조만간 국내 연성회로기판(FPCB) 전문기업의 베트남 현지법인 생산라인에 클린룸을 구축하는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금영이엔지 관계자는 "반도체, 2차전지, IT, 바이오 등 다양한 산업에 적용되는 클린·드라이룸 수주가 증가하면서 매출이 가파르게 성장하고 있다"며 "코로나19 영향에 따른 음압병상, 실내 공조시스템 투자 확대로 추가적인 수혜도 가능할 것"이라고 밝혔다.


웰바이오텍 관계자는 "금영이엔지 인수가 마무리되는 올해 연말부터 웰바이오텍의 연결 실적 개선세가 뚜렷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