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테크놀로지, '코로나 방역 살균기' 200대 기부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통해 방역 취약 계층에 전달

[팍스넷뉴스 류석 기자] 한국테크놀로지가 서울시의회와 손잡고 코로나19 방역 물품을 기증했다. 


한국테크놀로지는 25일 서울시의회 의장 접견실에서 사랑의열매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대상으로 단파장 자외선(UVC) '안티코(Anti-co)' 살균기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기부 행사에는 서울시의회 김인호 의장, 한국테크놀로지 신용구 대표,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김용희 사무처장 및 임직원 등이 참석했다.


한국테크놀로지 신용구 대표이사(왼쪽)와 서울시의회 김인호 의장.


안티코 살균기는 각 센터 방역취약계층과 임직원, 방문객들의 건강과 위생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한국테크놀로지가 유통하는 안티코 살균기는 네덜란드 조명 회사와 미국 보스턴 대학교가 추진한 '자외선의 바이러스 제거 효과' 실험이 성공하면서 각광 받고 있는 제품이다. 회사에 따르면 연구 결과 살균기 자외선에 코로나19 등의 바이러스를 노출하자 DNA가 붕괴하면서 6초 만에 99%가 제거되는 항바이러스 효능이 입증됐다.


신용구 한국테크놀로지 대표는 "대규모 인구 이동을 수반하는 추석이 앞으로 다가온 만큼 방역을 더욱 철저히 해야 하는 상황"이라며 "코로나19 방역 취약계층에 도움이 되고자 살균기를 기증하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김인호 서울시의회 의장은 "앞으로도 코로나19 종식을 위한 다양한 민관 협력들이 이어지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서울 사랑의열매 관계자는 "이번 기부로 방역 취약계층의 이웃들이 건강한 생활을 하며 코로나19를 예방할 수 있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서울 사랑의열매는 코로나19에 노출될 위험이 있는 사각지대 취약계층을 지속해서 지원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