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저축銀, LG CNS와 차세대시스템 구축
우협 선정···종합여신시스템·통합컨텍센터 등 마련

[팍스넷뉴스 김승현 기자] OK저축은행은 차세대시스템 구축사업의 우선협상대상자로 LG CNS-뱅크웨어글로벌 컨소시엄을 선정했다고 7일 밝혔다. 이들 컨소시엄은 코어뱅킹(예금과 대출 등 은행의 핵심 업무를 처리하는 시스템) 구축과 대규모 금융권 사업 수행 경험으로 OK저축은행이 급변하는 디지털 환경에 유리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OK저축은행의 차세대시스템 구축 사업은 고객, 상품, 개인·기업여신 여신, 채권관리 전반을 아우르는 종합여신시스템과 디지털 상담이 가능한 통합컨텍센터를 구축할 예정이다. 이번 시스템 구축으로 OK저축은행은 유연한 확장과 조합이 가능한 고성능 아키텍처(기반)를 바탕으로 ▲통합 고객정보 활용이 가능한 디지털 플랫폼 기반 구축 ▲수준 높은 금융서비스 제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OK저축은행은 앞서 그룹 IT시스템 전반에 걸친 컨설팅을 진행, 차세대시스템의 방향성과 적용과제를 도출했다. 새롭게 구축하는 차세대시스템은 ▲종합여신 시스템 운영 ▲디지털 상담기능을 강화한 통합컨택센터 구축  ▲비대면 대출 프로세스 확대 ▲안정적인 제휴서비스 지원 ▲채권관리 고도화 ▲영업채널 확대 ▲기업금융(PF, 자금)관리 강화 기능을 제공할 계획이다.


최신 클라우드 플랫폼을 도입해 블록체인 기반 통합인증 시스템과 빅데이터 등을 활용한 디지털금융 통합환경 구축도 계획 중이다.


OK저축은행 관계자는 "급변하는 경영환경에 발맞춰 전 직원의 디지털 마인드 내재화와 모든 업무 영역에서 디지털 전환을 진행할 수 있도록 성공적인 차세대시스템 구축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OK저축은행은 저축은행중앙회의 오픈 API를 연계해 수신 비대면 업무 프로세스를 개선, 보완한 모바일금융플랫폼 'OK모바일뱅킹'을 선보는 등 디지털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