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현 한국콜마 부회장, 계열사 대표직 사임
HK이노엔 상장 위한 겸직 해소..."홀딩스 부회장으로 그룹 총괄"

[팍스넷뉴스 최보람 기자] 윤상현 한국콜마홀딩스 부회장(사진)이 그룹사 한국콜마와 HK이노엔 대표이사 자리에서 물러났다.


한국콜마는 윤상현 부회장이 일신상의 이유로 대표직에서 사임했다고 7일 공시했다. 윤 부회장은 지난달에는 HK이노엔 대표이사도 내려놨다.


윤 부회장이 계열사 대표직을 사임한 배경은 한국콜마의 자회사인 HK이노엔의 상장작업에 무리를 주지 않기 위해서다.


한국콜마 관계자는 "현재 한국콜마의 자회사인 HK이노엔이 상장 준비 중으로 상장 요건에 계열사간 대표이사 겸직이 금지돼 있다"면서 "이에 따라 HK이노엔 대표이사직을 먼저 사임했고, 한국콜마의 대표이사직도 사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윤 부회장은 향후 지주사인 한국콜마홀딩스 이사회 의장으로서 그룹 전체의 미래방향 설정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