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자양우성1차 리모델링 수주
656가구→754가구로 증축…2년 연속 도시정비수주 2조원 상회

[팍스넷뉴스 김진후 기자] 포스코건설이 서울특별시 광진구 자양우성1차아파트 리모델링 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됐다. 수주액은 2100억원 규모다.


포스코건설은 지난 24일 자사의 주거문화홍보관 '더샵갤러리'에서 열린 자양우성1차아파트의 리모델링 시공사 선정총회에서 참석조합원 380명 중 355명의 찬성표를 받으며 시공권을 확보했다고 26일 밝혔다.


포스코건설이 수주한 자양우성1차 아파트의 리모델링 투시도. 출처=포스코건설.


서울시 광진구 뚝섬로 569번지에 자리한 자양우성1차아파트는 지난 1988년 지어져 올해로 33년째에 접어든 단지다. 단지는 수평 및 별동 증축을 통해 기존 656가구에서 754가구로 탈바꿈할 전망이다. 신규 단지명은 '더샵 엘리티아'이고 신축 98가구는 일반에 분양한다. 입주는 2027년 중순 예정이다.



포스코건설은 자양우성1차아파트에 건강과 교육에 특화한 2500㎡ 규모의 대규모 커뮤니티 시설 등 특화설계를 적용한다. 가구당 약 0.3대에 불과하던 주차장은 기존 지하 1층에서 지하 5층 규모로 확대해 세대당 1.35대의 주차가 가능하다. 지상 주차장은 특화 조경으로 공원화해 약 1.1km의 산책로와 2700㎡ 규모 중앙광장으로 거듭난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사업 초기부터 조합의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해 진심을 다했던 노력이 결실을 보게 돼 성원해주신 조합원님들께 감사하다"며 "더샵 스타시티에 이은 광진구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조합원님들께 보답하겠다"라고 말했다.


포스코건설은 국내 최다 리모델링 실적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수주로 리모델링 분야에서만 총 2조6000억원 규모 15개 단지의 사업을 수주했다. 이와 함께 최근 9000억원 규모의 부산 대연8구역 재개발 사업을 수주하며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도시정비분야 수주액이 2조원을 넘어섰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