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W홀딩스, 中에 '위너프' 기술수출
국내 최초로 3세대 종합영양수액제 중국 진출
한성권 JW홀딩스 대표(왼쪽)와 이언 리우(Ryan Liu) 산둥뤄신제약그룹 대표(오른쪽)가 3체임버 종합영양수액제 위너프에 대한 '기술수출·공급 계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 하고 있다.


[팍스넷뉴스 김새미 기자] JW홀딩스는 중국 뤄신제약그룹의 자회사인 산둥뤄신제약그룹(산둥뤄신)과 3체임버 종합영양수액제 '위너프'에 대한 기술수출 및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공시했다. 


산둥뤄신은 이번 계약을 통해 위너프에 대한 홍콩, 마카오를 포함한 중국 시장에서의 독점적 개발·상업화 권리를 획득하게 됐다. 


이번 계약에 따라 JW홀딩스는 산둥뤄신으로부터 반환 조건 없는 선(先) 계약금 500만달러(약 56억원)와 개발·허가·매출에 따른 마일스톤으로 최대 3400만달러(약 384억원) 등 총 3900만달러(약 440억원)를 순차적으로 받게 된다. 허가 이후에는 산둥뤄신의 중국 내 순 매출액에 따라 로열티도 추가로 받게 된다.  


완제품 공급 계약과 관련된 사항은 양사간 합의에 따라 비공개다. 위너프의 생산과 공급은 JW생명과학이 담당한다. 


3체임버 종합영양수액제 '위너프'

위너프는 3세대 종합영영수액으로 정제어유(20%), 정제대두유(30%), 올리브유(25%), MCT(25%) 등 4가지 지질 성분과 포도당, 아미노산 등으로 구성돼 있다. 특히 기존 제품보다 높은 함량의 정제어유를 포함하고 있어 오메가3와 오메가6 지방산 함유량이 더 많다.  


국내에서는 지난 2013년 출시돼 JW중외제약이 판매를 담당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557억원의 국내 매출을 기록했으며, 아시아권 제약사로는 최초로 유럽 시장에도 진출했다.  


산둥뤄신은 위너프 도입을 통해 중국 영양수액제 시장을 개척할 계획이다. 지금까지 중국 시장에서 정제어유가 포함된 종합영양수액제는 상용화되지 않아 위너프가 출시될 경우 최초의 3세대 종합영양수액제가 된다. 글로벌 의약품 시장조사기관인 아이큐비아(IQVIA)에 따르면 3체임버 종합영양수액제 시장규모는 최근 3년간(2017년~2019년) 연평균 성장률이 전 세계 9.1%, 중국 25.5%로 집계됐다.  


라이언 리우(Ryan Liu) 산둥뤄신 대표는 "위너프가 하루빨리 중국 시장에 진출해 관련 적응증을 가진 환자들에게 혜택을 주기를 기대한다"며 "최근 뤄신제약은 여러 한국 기업과 전략적 제휴를 맺고 우수한 제품과 치료제를 중국 시장에 선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JW홀딩스는 이번 계약을 발판으로 다른 국가에 대한 기술수출·공급계약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성권 JW홀딩스 대표는 "국내 수액 시장을 선도해온 JW가 과감한 투자와 혁신적인 기술개발을 통해 전 세계 고부가가치 종합영양수액제 시장에서 인정을 받고 있다"며 "이번 기술수출을 계기로 위너프의 글로벌 진출 기회를 더욱 넓혀나갈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