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비트, ISMS 사후 심사 완료
2018년 최초 인증 획득 이후 사후 심사 통과


[팍스넷뉴스 원재연 기자] 블록체인 핀테크 기업 두나무가 운영하는 가상자산 거래소 업비트가 ISMS 인증 사후 심사를 통과했다고 28일 밝혔다.


업비트는 지난 2018년 11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의무 대상으로 지정한 4개 거래소 중 가장 먼저 ISMS 인증을 받은 바 있다.


ISMS는 정보통신망의 안정성 확보를 위한 기술적, 물리적 보호조치 등 종합적 관리체계에 대한 보안 시스템 인증 제도이자 국제 보안지수의 표준 증표 역할을 하고 있다. ISMS는 최초 인증 후 3년간 유효하나, 정보보호 조치가 지속적으로 유지되고 있는지에 대한 사후심사가 매년 진행된다. 또한 내년 시행되는 특금법에 따르면 가상자산 거래소들의 신고 수리 요건으로 실명확인계좌와 더불어 ISMS인증이 필수로 요구된다. 



두나무 관계자는 "매월 전사 '정보보호의 날' 시행 등 최상의 정보보호관리체계 구축을 위한 노력에 임직원 모두가 동참하고 있다"며 "항상 업비트를 믿고 거래하는 고객들에게 글로벌 최고 수준의 보안 시스템을 제공하기 위해 계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 덧붙였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특금법 시행 앞두고 중소 코인거래소 참여 '봇물'

수리여부 불투명하지만…신고여건 갖추고 '정면승부'

ISMS·ISO 인증으로도 못막는 거래소 해킹

해킹·도난 사례 대부분 내부자 소행 추정..."직원 보안 교육 필요"

인프라웨어, ISMS 인증 획득···보안 수준 입증

국제 인증 ISO/IEC 27001 이어 국내 정보보호 인증도 획득

스타트업은 버거운 ISMS 인증..."허들 더 높아져"

인증 소요비용 최소 2억, 통과는 '감감 무소식'

투자자 보호 강화하는 코인거래소

①사전 정비 끝난 대형거래소, AML 구축에 힘 쏟는 신규거래소

논펀지블닷컴, NFT 가치평가 행사 진행 外

◆논펀지블닷컴, NFT 가치 평가 위한 온라인 행사 진행  NFT(Non-Fungible Token, 대체 불가능...

퍼스트펭귄의 퇴장

코인플러그·체인파트너스 등 거래소 사업 철수

가상자산 거래소 평가, 은행이 판단

주요 사업자 거래소· 보관관리업자·지갑서비스, 다크코인은 취급 금지

과기부, "ISMS 인증 거래소도 추가항목 점검 필요"

56개 항목 사후심사 예정, 중소기업 혜택에 가상자산사업자는 제외

은행에 실명계좌 권한 줬지만..."여전히 검토 중"

업계, 발급 기준 등 정보 공개없어 '우왕좌왕'

이석우 두나무 대표 "금융권과 사업 협력 논의 중"

"업비트 수익원은 거래 수수료가 유일…향후 자회사 통한 수익 기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