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치닥테크놀로지, 원성환 한국 대표 선임
네슬레코리아CIO 출신 대표,이오스얼라이언스 출신 COO 영입


[팍스넷뉴스 원재연 기자] 현대BS&C그룹 정대선 사장이 설립한 블록체인 기술 기업 에이치닥테크놀로지(Hdac Technology)가 원성환 신임 한국 대표를 선임하고 이기호 최고크리에이티브책임자(CCO, 상무)를 영입하는 등 대대적인 조직 재정비에 나섰다고 28일 밝혔다.


원성환 신임 한국 대표는 지난 1996년부터 2017년까지 식품기업 네슬레 국내 법인인 네슬레코리아에서 CIO(최고정보관리책임자) 겸 CISO(최고정보보호책임자)를 역임했다. 원 대표는 네슬레코리아, 롯데네슬레코리아, 네스프레소코리아, 갈더마코리아, 풀무원샘물 등 5개 회사의 IT인프라ㆍERPㆍ디지털마케팅ㆍ백오피스 통합 프로젝트인 네슬레비즈니스엑설런스(Nestle Business Excellence) 총괄 디렉터로써 디지털혁신(Digital Transformation)을 이끌었다. 또한 CISA[ii], CISSP[iii] PMP[iv], ISO/IEC27001:2013, BS10012[v] 등 정보보호 시스템 및 프로젝트 자격을 보유했다


원 대표는 "지난2017년말부터 이오스(EOS), 아이콘(ICON) 코스모스(COSMOS) 등 다양한 오픈 블록체인 플랫폼에서 직접 비즈니스들을 전개하며 블록체인 기술과 탈중앙 생태계에 대해 많은 경험을 쌓을 수 있었다"며 "이를 활용해 에이치닥테크놀로지가 업계 선도 블록체인 기술 기업으로 거듭나고 새로운 퍼블릭 블록체인인 라이즌 생태계가 성공적으로 활성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상무는 현재 건국대학교 정보통신대학원 블록체인 전공 겸임교수로 재직 중이다. 이오스의 정책을 입안하는 글로벌 태스크 포스 멤버 및 이오스 얼라이언스 한국 디렉터, 이더리움 연구회의 수석 연구원, 블록체인 인사이트 미디어인 노더(Noder)의 파트너 등으로 활동했다. 


이 상무는 "원성환 대표와 함께 다양한 오픈 블록체인 플랫폼에서 함께 일해 온 경험을 살려 에이치닥테크놀로지에서도 시너지 효과를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