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습 드러낸 제네시스 'GV70'
크레스트그릴·쿼드램프·파라볼릭라인 등 돋보여
제네시스 'GV70'.(사진=현대차그룹)


[팍스넷뉴스 권준상 기자] 현대자동차의 고급브랜드 제네시스가 29일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GV70'의 내ᆞ·외장 디자인을 공개했다. GV70는 2021년까지 제네시스가 계획 중인 6개의 라인업 중 다섯 번째 차량이다. 더불어 지난 1월 출시된 'GV80'에 이은 두 번째 SUV 모델이다.

 

GV70의 전면부는 크레스트(방패 문양) 그릴이 헤드램프보다 낮게 위치됐고, 두 줄 디자인의 쿼드램프(4개의 램프로 이뤄진 형태)가 특징이다. 제네시스는 GV80을 시작으로 브랜드를 상징하는 로고 디자인을 차량 외관의 전면부와 측면부, 후면부에 라이트로 두 줄 표현을 하는 형태로 변경했다.

 

제네시스 'GV70' 측면부.(사진=현대차그룹)


측면부는 쿼드램프 상단에서 시작돼 차체를 가로지르는 아치형 라인인 '파라볼릭 라인(Parabolic Line)'이 돋보인다. 후면부는 '지-매트릭스(G-Matrix)' 패턴을 적용한 범퍼와 독특한 세로형 배기구 등으로 꾸며졌다. 지-매트릭스는 울퉁불퉁한 표면에 빛이 여러 방향으로 반사돼 나가는 제네시스만의 고유 문양이다.


제네시스 'GV70' 실내.(사진=현대차그룹)


제네시스는 GV70의 내장디자인에 비행기 날개의 유선형(에어로다이나믹) 조형에서 영감을 받은 타원형 요소를 적용했다. 새로운 무드조명을 탑재했고, 액정표시장치(LCD) 터치패드 적용을 확대해 실내 중앙부(센터페시아)의 조작버튼 개수를 최소화했다. 주조작부(센터 콘솔)에는 세공된 보석을 얹어놓은 것 같은 회전 조작계(다이얼) 방식의 전자식 변속기(SBW)를 적용했다.


제네시스 'GV70' 스포츠패키지모델.(사진=현대차그룹)


제네시스는 GV70 스포츠 패키지 적용 모델도 선보였다. 외장은 스포츠 패키지 전용 프론트 범퍼와 지-매트릭스 패턴의 전용 21인치 휠이, 실내는 스포츠 전용 내장 컬러와 전용 스티어링휠이 적용됐다.


제네시스는 이날부터 약 두 달간 위장막 없는 100여대의 GV70 시험주행을 실시할 계획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