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매출 역대 최대…3분기 67조 外


삼성전자, 매출 역사 다시 썼다…3분기 67조원 역대 최대[주요언론]

삼성전자는 3분기 연결 기준 실적을 집계한 결과 매출이 66조9천600억원을 기록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는 종전 분기 최고치인 2017년 65조9천800억원을 뛰어넘는 역대 최대 실적이다. 영업이익도 12조3천5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8.8% 증가했다.


한은, 은행·증권·보험 등에 회사채 담보대출 3개월 더 연장[주요언론]

한국은행은 은행과 증권, 보험사 등 금융회사가 보유한 우량 회사채(AA- 이상)를 담보로 대출해주는 '금융안정 특별대출제도' 운용기한을 3개월 더 연장한다고 밝혔다. 현재까지 해당 제도를 통해 대출받은 금융기관은 없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위기가 지속되고 있는데다 시장 불안도 이어지는 만큼 제도를 추가 연장하기로 한 것이다.


쿠팡, 최고기술책임자로 투안 팸 전 우버 CTO 영입[주요언론]

쿠팡은 투안 팸 전 우버 최고기술책임자(CTO)를 신임 CTO로 영입했다고 29일 밝혔다. 팸 CTO는 미국 매사추세츠공대(MIT)에서 컴퓨터 사이언스로 석사 및 학사 학위를 받았으며 우버 CTO, VM웨어 R&D 담당 부사장, 더블클릭 엔지니어링 부사장 등을 역임했다.


소프트뱅크벤처스, 유영석 코빗 전 대표 파트너로 영입[주요언론]

소프트뱅크벤처스가 코빗 유영석 전 대표를 벤처파트너로 영입했다고 29일 밝혔다. 유영석 파트너는 2013년 한국 최초 암호화폐 거래소인 코빗을 설립하고 실리콘밸리의 유명 투자자인 팀 드레이퍼를 비롯해 소프트뱅크벤처스, 한국투자파트너스 등으로부터 투자를 받은 바 있다. 이후 코빗을 국내 3대 암호화폐 거래소로 성장시킨 후, 2017년 넥슨의 지주회사 NXC에 매각했다. 또 기술창업교육 비영리법인 타이드인스티튜트의 공동설립자로 활동했다.


"발표는 했지만…" 지분적립형 주택 넘어할 산 많다[주요언론]

정부가 오는 2023년부터 '지분적립형' 주택을 분양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한 가운데 아직 청약 가점제 비율이나 보유세(재산세+종합부동산세 등) 산정 방식 등 세부 기준이 확정되지 않아 실효성에 대한 시장의 의문이 커지고 있다. 시세 대비 낮은 분양가로 '로또 분양'이 될 것이라는 지적도 많아 앞으로 넘어야 할 산이 수두룩하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