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銀, 블록체인 디지털 바우처 출시
정책지원금·복지포인트, 블록체인으로 발행·유통


[팍스넷뉴스 원재연 기자] BNK부산은행은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지갑 '디지털바우처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디지털 바우처는 결제, 송금, 수당관리 등 분산되어있는 지급수단을 통합·관리할 수 있는 서비스다. 지난해부터 부산시가 추진중인 블록체인 규제자유특구 1차 선정 사업 분야 중 하나인 금융서비스분야의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바우처 서비스' 실증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디지털화폐 발행 플랫폼 기능을 통해 공공기관은 정책지원금 등을 디지털 바우처로 발행해 시민들에게 전달 가능하다. 일반기업에서도 직원 복지 포인트 등을 바우처로 발행해 직원에게 줄 수 있다.



누가, 어디서, 언제까지 사용할 수 있는지를 정해서 발행할 수 있으며, 블록체인을 통해 사용현황을 투명하게 관리할 수 있다. 발행된 디지털바우처는 부산은행의 '디지털바우처 앱'에 보관하고 썸패스 가맹점에서 QR로 결제하거나 타인에게 선물할 수 있다.


부산은행은 올해 말까지 계좌가 없는 외국인이나 미성년자에게도 디지털바우처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부산은행 관계자는 "앞으로 부산시 블록체인 규제자유특구 사업자로서의 역할을 다하고 나아가 다른 특구사업자와의 연계를 통해 블록체인 생태계를 조성하는 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부산시 '비패스'로 블록체인 공공서비스 통합

시민카드, 가족사랑카드, 청사 방문증, 도서회원증, 구민카드, 민간시설 앱 탑재

'거래 재개' 글로스퍼랩스, 바이오사로 탈바꿈

블록체인 사업 잠정 보류, 신규 사업 준비 중

"STO, 부산특구에서 샌드박스 혜택 허용"

금융당국, 증권 거래 블록체인 플랫폼 인정

부산시 "빗썸 특구 사업자 탈락 아쉬워"

신창호 부산시 미래산업국장 "디지털자산 관련 사업 유치 힘쓸 것"

코인플러그, 의회·행정 박람회 DID 출입 서비스 제공

'마이키핀' 이용해 방문객 정보 확인..."사용처 확대할 것"

"블록체인으로 부산 행정 서비스 묶는다"

DID신분증 비패스로 공공 서비스 이용 가능

부산銀, 지역 중소기업 대상 300억 펀드 결성

주택금융공사와 손잡고 업체당 최대 5억 대출

부산銀, 지방은행 '최초' ESG채권 발행

1000억 규모···친환경 사업 및 지역 중소기업 지원 목적

"부산특구, 가상자산 가이던스 기구 유치 필요"

부산상공회의소 "부산시, 블록체인·가상자산 금융중심지 돼야 성장 가능"

부산銀, SK바사 공모주 매각해 '짭짤한 수익'

2400주 지난달 중순 전량 매도····수익률 110% 이상 추산

BNK금융, 마이데이터 사업 우협에 '쿠콘' 선정

"양질의 초개인화 금융 서비스 제공할 것"

부산銀, 'ESG 우수 기업' 대상 대출 출시

최대 연 0.8%p의 대출 우대금리 제공

BNK금융그룹

■ BNK금융지주 <승진> ◇ 부장대우 ▲재무기획부 노정화 ◇ 3급 ▲CIB기획부 방용 ▲리스크관리부 이홍래 ▲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