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수소전기차 '넥쏘' 국내 누적판매 1만대 돌파
출시 2년7개월만…"상용 수소전기차 개발도 확대"
'넥쏘'.(사진=현대차)


[팍스넷뉴스 권준상 기자] 현대자동차의 수소전기차 '넥쏘(NEXO)'가 국내 누적판매 1만대를 돌파했다. 지난 2018년 3월 국내시장에 출시된지 약 2년7개월만이다. 넥쏘는 2018년 727대, 2019년 4194대, 2020년 5079대(10월말 기준)가 판매됐다. 


현대차 관계자는 "수소전기차 단일모델이 단일국가에서 누적판매 1만대를 돌파한 것은 세계 최초"라고 말했다.


넥쏘는 세계 수소전기차시장에서 입지를 공고히하고 있다. 넥쏘는 국내를 포함해 세계시장에서 지난해 4987대가 판매되며 수소전기차 판매 1위에 올랐다. 올해 7월에는 세계 누적판매 1만대를 기록하며 수소전기차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넥쏘는 차세대 동력인 수소연료전지시스템을 기반으로 첨단편의기술이 대거 탑재된 미래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이다. 1회 충전시 주행가능거리는 609km, 최고출력은 113kW(154마력), 최대토크는 40.3kgf·m(395N·m)다.


넥쏘는 우수한 상품성을 인정받고 있다. 2018년 수소전기차 중 세계 최초로 유럽의 신차 안전성 평가 프로그램인 '유로 NCAP'에서 최고 등급인 별 다섯 개를 획득했고, 같은 해 미국 자동차 전문 미디어 워즈오토(Wards Auto)가 선정하는 세계 10대 엔진에 뽑혔다.


세계적 권위의 '레드 닷 디자인상'과 'IDEA 디자인상'을 2018년 잇따라 수상하고, 올해 7월에는 독일의 유명한 자동차 잡지 아우토 모토 운트 슈포트(Auto Motor und Sport)에서 '매우 뛰어난 차'로 호평을 받았다.


현대차는 수소 충전 중 발생하는 고객의 불편사항도 개선했다. 수소 충전기 충전건 결빙을 방지하는 기술을 개발해 현대차에서 운영하는 수소충전소 8개소(H하남, H안성, H부산 등)에 적용을 했다. 이를 통해 충전 완료 뒤 고객 대기시간을 없앴다. 향후 전국 수소충전소에 적용될 수 있도록 설명회도 가지고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앞으로 넥쏘를 필두로 트럭과 버스 등 상용 수소전기차 개발을 확대할 것"이라며 "다양한 산업에서 수소연료전지를 활용할 수 있도록 해 세계 수소전기차와 수소연료전지시장에서의 지위를 공고히 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