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금고, 은행맞춤 '볼트1932 체인지업' 출시
은행 점포 폐쇄 대안···위험보장 및 보안관리 신뢰성 제고 초점


[팍스넷뉴스 김민아 기자] 금고 제조·관리 기업인 신성금고가 안전금고 플랫폼 서비스의 은행맞춤 상품인 '볼트1932 체인지업'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볼트1932 체인지업은 줄어드는 은행 대여금고를 대체할 목적으로 출시한 서비스다. 은행은 신성금고와의 제휴를 통해 다양한 대여금고 지원서비스를 설계해 고객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된다.


이를 위해 신성금고는 서비스 플랫폼을 한 층 업그레이드 했다. 시중은행 대여금고 크기 수준의 작은 금고를 구비해 이용자의 부담을 줄였다. 개별 금고실, 고객지원 혜택 기준 등 운영 체계도 은행맞춤형 서비스를 지원할 수 있도록 정비했다.


특히 위험 보장과 보안 관리에 있어 신뢰를 높이는 데 초점을 맞췄다. 볼트1932의 모든 금고는 현대해상 금고종합보험(DDD)에 가입하고 있으며 경비는 ADT캡스가 365일 관리한다.


하균표 신성금고 대표이사는 "최근 5년 사이에 600여개에 달하는 시중은행 점포가 폐쇄됐다"며 "이로 인해 은행이 지원했던 대여금고도 줄어들고 있다"고 말했다. 하 대표는 "은행입장에서 고객에게 '지점을 폐쇄하니 은행 대여금고에 보관하던 귀중품을 집에서 보관하라'고 얘기하기에는 부담스러운 점이 있다"며 "볼트1932 체인지업은 은행 입장에서 이러한 불편함을 해결하는 대안이 된다"고 설명했다.


신성금고는 지난 9월 볼트1932 1호점인 압구정점을 개설해 운영하고 있다. 연내 볼트1932 퇴계점과 제주점 개설도 준비 중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