팍스넷, 암호화폐 사업 역량 강화
에이치아이티·월드제트톡코리아와 MOU 체결…금융 빅데이터 기반 AI서비스 확대

[팍스넷뉴스 김세연 기자] 팍스넷이 암호화폐 사업 역량 강화를 통해 금융 빅데이터 기반의 인공지능(AI) 투자정보 서비스 확대에 나선다. 


팍스넷은 최근 유사 투자자문사 에이치아이티, ZZ 톡 메신저 운영인 월드제트톡코리아과 암호화폐사업 공동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팍스넷과 에이치아이티 등은 암호화폐 정보 제공 및 글로벌 암호화폐 홍보, 거래소 사업의 성공을 위해 협력하게 된다. 


팍스넷은 에이치아이티 및 월드제트톡코리아과 함께 디지털 자산 시장에 임팩트 있는 금융 상품과 서비스를 연구하고 신규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해 국내 뿐 아닌 글로벌 디지털 자산 시장에 도전장을 내민다는 목표다.


에이치아이티는 투자자들에게 다양한 가상화폐 정보와 동향 분석을 제공하고 맞춤 컨설팅을 통해 유용한 콘텐츠도 확대 제공할 계획이다. 신규 거래소의 기축 코인으로 비트 하오를 선정하고 유저 확보 및 암호화폐 확장성을 높이기 위해 비트하오 마켓도 론칭한다. 내년 특금법 시행에 맞춰 금융권 수준의 고객 신원확인(KYC) 시스템과 자금세탁방지(AML), 정보보호관리체계(ISMS) 인증도 진행중이다. 


KT와 안드로이드기반의 통신 결제 단말기 사업을 진행중인 월드제트톡코리아는 글로벌 공유경제 메신저인 ZZ TALK과 월드 페이, 그리고 월드몰 플랫폼을 서비스한다. 


팍스넷 관계자는 "암호화폐 투자에 관련한 다양한 콘텐츠와 종목 추천 정보, 동향 분석 등을 지속 제공하며 투자자들이 보다 손쉽고 편리하게 가상화폐에 대한 지식과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금융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AI 투자 정보를 서비스할 것"이라며 "사업 제휴를 통한 신규 사업으로 수익 창출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