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트로메딕, 전주시와 '헬스케어 혁신 플랫폼' 사업 추진
민간펀드 조성, 행정지원, R&D 등 협력…"한국형 '뉴딜' 부합, 지역경제 활성 기대"
(왼쪽부터)권혁찬 인트로메딕 신사업부 대표, 김동원 전북대 총장, 김승주 전주시 시장


[팍스넷뉴스 전경진 기자] 코스닥 상장사 인트로메딕이 헬스케어 혁신 플랫폼 개발 및 연구개발(R&D) 투자 펀드 조성을 위해 전주시와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9일 밝혔다.


인트로메딕는 이날 전북대 총장실에서 전주시, 전북대와 '웰니스 라이프 헬스케어 혁신 플랫폼' 사업 협약식을 개최했다. 


협약식에는 김승주 전주시장, 권혁찬 인트로메딕 신사업부 대표, 김동원 전북대 총장이 참여했다. 이들은 "이번 헬스케어 혁신 플랫폼이 국가 중점 사업인 '한국형 뉴딜' 정책에 부합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는 긍정적인 효과를 기대한다"는 입장을 함께 발표했다.



인트로메딕은 웰니스 라이프 헬스케어 민간 참여형 펀드의 조성 및 운영을 맡을 예정이다. 헬스케어 혁신 플랫폼의 참여기업이 생산한 제품 유통을 위한 커머스 플랫폼의 개발 및 운영까지 사업 전반에 참여하다.


전주시는 혁신 플랫폼 운영을 위한 행정 업무 지원 및 정책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전북대학교 또한 R&D, 연구인력의 지원 등에 있어 적극적으로 참여할 계획이다.


조용석 인트로메딕 대표는 "비대면 언택트 시대를 선도할 수 있는 새로운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에 대한 투자가 필요한 시점"이라며 "이번 사업이 국내외에서 경쟁력 있는 비즈니스 모델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