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콜마, 러시아에 코로나19 신속 진단키트 공급
이달부터 5년간 유통…사업 다각화 모색


[팍스넷뉴스 김새미 기자] 한국콜마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속 진단키트를 러시아에 공급한다. 


한국콜마는 최근 에바 메디칼(EVA Medical)사와 코로나19 신속 진단키트 공급계약을 체결하고 러시아 현지 임상시험 등록을 완료했다고 10일 밝혔다.


러시아 유전자 진단키트·의료기기 전문 유통업체인 에바 메디칼은 한국콜마로부터 공급받은 코로나19 신속 진단키트를 이달부터 5년간 러시아에 독점적으로 유통할 예정이다. 


이번에 러시아로 진출하는 코로나19 신속 진단키트 '코로나19 IgM/IgG 콤보 테스트(COVID-19 IgM/IgG Combo Test)'는 항체진단키트이다. 해당 제품은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에 의해 생긴 특정 항체(lgM/lgG)를 채혈을 통해 10분에서 15분 안에 판별할 수 있다.  


러시아 내 코로나19 진단키트 시장은 약 3억 달러 규모이다. 러시아 생산 제품이 40%를 점유하고 미국, 유럽, 한국 등 수입 제품은 60%의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한국콜마 관계자는 "러시아 내에서는 진단 정확성 등의 장점 때문에 한국에서 생산된 진단키트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다"며 "이번 코로나19 진단키트 유통 사업을 시작으로 사업 다각화 기회를 모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