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금융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KB금융지주
신한銀, LG·CJ와 '마이데이터 프로젝트' 착수
양도웅 기자
2020.11.18 10:03:04
금융 넘어 엔터테인먼트·쇼핑 등 생활 서비스 플랫폼 개발 추진
지난 17일 서울 중구 신한은행 본점에서 열린 '마이데이터 공동 프로젝트' 협약식에서 신한은행 진옥동 행장(가운데)과 LG유플러스 황현식 사장(왼쪽), CJ올리브네트웍스 차인혁 대표이사(오른쪽)가 기념촬영하는 모습. <제공=신한은행>

[팍스넷뉴스 양도웅 기자] 신한은행이 내년부터 본격화할 '마이데이터 시대'를 맞아 LG유플러스, CJ올리브네트웍스와 손을 잡았다. 


마이데이터란 본인신용정보관리업으로, 금융위원회로부터 관련 사업 인가를 받은 기업은 금융회사와 일반기업, 관공서 등에 흩어진 개인 신용정보를 모아 맞춤형 금융상품 및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신한은행은 최근 LG유플러스, CJ올리브네트웍스와 '마이데이터 공동 프로젝트'를 추진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이번 협약을 통해 자산과 소비 관리 등 금융 중심 서비스를 넘어 통신과 생활, 유통, 엔터테인먼트, 쇼핑 등 다양한 맞춤형 생활 서비스도 제공하는 마이데이터 전용 플랫폼 개발에 착수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more
신한銀, 카카오모빌리티와 협업 금감원, 신한銀 CI펀드 배상률 최대 80% 결정 신한銀, ESG채 5.5억불 발행···'금리상승 뚜렷' '라임 홍역' 신한銀, AI로 불완전판매 막는다

이를 위해 LG유플러스, CJ올리브네트웍스와 함께 ▲빅데이터 네트워크 구축 통한 데이터 공동 수집 및 활용 체계 마련 ▲인공지능(AI) 활용한 고객 맞춤형 서비스 제공 ▲데이터 주권 관리 체계 마련 ▲데이터 신사업 발굴 및 추진 ▲마케팅 자원 공유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공동 사업의 결과물인 마이데이터 전용 플랫폼은 내년 상반기 파일럿 서비스를 거쳐, 이르면 내년 하반기에 출시될 전망이다. 


진옥동 신한은행장은 "이번 공동 프로젝트를 통해 마이데이터 사업이 고객들에게 이전에 없던 새롭고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정부와 민간에서 추진하는 빅데이터 거래·활용에도 자극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차인혁 CJ올리브네트웍스 대표는 "이번 3사의 공동사업을 통해 정부가 추진하는 디지털뉴딜과제 중 하나인 데이터 생태계 강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3사의 유통, 금융, 통신데이터를 활용해 소비자의 데이터 주권과 혜택을 극대화한 새로운 형태의 맞춤형 서비스로 마이데이터 시대를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황현식 LG유플러스 사장은 "이번 마이데이터 공동 프로젝트로 고객이 흩어져 있는 데이터를 손쉽게 스스로 관리하고, 이를 활용한 다양한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강조했다. 


한편, 현재 신한은행과 신한카드 등 총 35개 기업이 마이데이터 사업 예비허가를 받기 위해 금융위원회에 신청서를 제출했다. 금융위원회는 이들 기업에 대한 허가 심사를 거쳐 내년 초 그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뉴스알람
2022 팍스넷뉴스 금융포럼
Infographic News
2021년 월별 회사채 만기 현황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