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저축銀, 퇴직연금 판매 2조원 돌파
출시 2년···DB형 누적 판매 4000억원 기록

[팍스넷뉴스 김승현 기자] OK저축은행은 퇴직연금 정기예금이 출시 2년 만에 누적 판매 금액 2조 원을 돌파했다고 23일 밝혔다.


OK저축은행은 지난 2018년 11월 퇴직연금 정기예금을 처음 선보였다. 퇴직연금 정기예금은 퇴직연금 가입 기업과 근로자를 대상으로 판매하는 확정금리 제공 예금이다. OK저축은행은 은행, 증권사, 보험사 등 28개 금융사에 ▲DB형 ▲DC·IRP형 상품을 판매하고 있으며, 가입 금액은 개인 최대 5000만원, 법인 최대 30억원까지다.


특히 DB형 상품의 누적 판매 금액 4000억원을 달성했다. 기업이 직접 상품을 선택하는 DB형 퇴직연금은 보수적으로 결정하는 만큼 저축은행 상품을 선호하는 경우가 드물다. 


OK저축은행은 퇴직연금 상품의 인기 요인으로 ▲높은 금리 ▲중도해지 혜택 ▲인지도 향상 등을 꼽았다.


이달 기준 OK저축은행 퇴직연금 정기예금 금리는 ▲DB형 2.2%(1년·세전) ▲DC·IRP형 2.0%(1년·세전)다. 시중은행 상품 금리가 평균 1%대인 데 비해 높은 수준이다. 여기에 퇴직 등 고객이 중도해지를 할 경우에도, 약정 이율을 보장하는 특별중도해지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또 OK금융그룹의 전사적 사회공헌활동과 각종 스포츠 행사 개최 등으로 고객 인지도가 향상된 점도 퇴직연금 실적에 기여한 것으로 OK저축은행은 분석했다.


정길호 OK저축은행 대표는 "퇴직연금 정기예금은 은퇴 후 제2의 인생을 준비하기 위한 효과적인 수단"이라며 "지금까지 고객으로부터 받은 많은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앞으로도 합리적인 수익률과 차별화된 서비스를 지속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