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세이퍼시픽항공, 넬슨친 동북아 총괄 매니저 선임
상업 화물 총괄 매니저 등 역임…내달 1일부터 업무
넬슨 친 캐세이퍼시픽항공 신임 동북아시아 총괄 매니저.(사진=캐세이퍼시픽항공)


[팍스넷뉴스 권준상 기자] 홍콩 최대 항공사인 캐세이퍼시픽항공(CATHAY PACIFIC)이 신임 동북아시아 총괄 매니저에 넬슨 친(Nelson Chin)을 선임했다.


캐세이퍼시픽항공은 30일 넬슨 친 신임 총괄 매니저가 12월 1일부터 한국, 일본, 대만을 포함한 동북아시아 지역의 마케팅·홍보, 여객과 화물 등 모든 부문을 총괄한다고 밝혔다.


넬슨 친 신임 총괄 매니저는 지난 1997년 캐세이퍼시픽에 입사한 뒤 5년 동안 항공 운항, 수익 경영, 기업 커뮤니케이션 등 다양한 업무를 경험했다. 2002년 7월부터 1년 동안은 도쿄에서 일본과 한국 총괄 매니저의 어시스턴트 역할을 수행했다. 


이밖에 그는 ▲남서태평양 지역 총괄 매니저 ▲글로벌 세일즈 매니저 ▲동인도네시아 지역 매니저 등 세계 여러 지사의 다양한 직책을 역임했다. 지난 2017년 7월부터는 캐세이퍼시픽 상업 화물 총괄 매니저로 화물 비즈니스·운영을 담당해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