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테크놀로지 자회사, 335억 주상복합 수주
동두천 생연동 1호선 역세권에 들어서

[팍스넷뉴스 권일운 기자] 한국테크놀로지의 자회사 대우조선해양건설이 335억원 규모의 주상복합건물 수주에 성공했다.


대우조선해양건설은 경기도 동두천시 생연동 주상복합건물(시각물 참조) 공사 수주에 성공했다고 11일 밝혔다. 해당 공사는 생연동 592-2번지 외 2필지에 조성되는 주상복합건물 신축 사업이다.


해당 주상복합건물은 지하 3층~지상 26층 2개동으로 건축되며 아파트 168세대, 오피스텔 56실, 상가, 시설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대지면적 2,778.01㎡(840.35평), 연면적 28,976.79㎡(8765.48)평 규모로 용적률 711.38%, 건폐율 60.77%를 적용하며 공사기간은 실 착공일로부터 약 25개월이다.


입지는 지하철 1호선 동두천 중앙역 도보 5분 거리의 역세권이다. 지하철 환승 없이 청량리역, 시청역, 서울역으로 이동할 수 있어 서울 출퇴근에 용이하다. 단지 바로 옆에는 근린공원과 시립 건강체육센터가 있어 웰빙라이프를 누릴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또 반경 3km 내에 1500 병상 이상의 동두천 제생병원이 재착공 중으로 최첨단 의료시설도 갖추게 된다.



인근에 관공서, 병원, 은행, 행정복지센터 등의 기반 시설도 위치해 있으며, 생연 음식문화거리, 중앙시장, 편의점, 마트 등 각종 생활 편의 시설도 완벽하다. 도보 3분 거리엔 산책로가 형성된 신천이 흐르고 있어 쾌적한 생활을 보장한다.


LH와 국가산업단지 조성을 추진 중이기도 하다. 섬유·의복·화학·컴퓨터·통신장비 등 고부가가치 산업체가 유치될 것으로 알려졌다.


대우조선해양건설 관계자는 "해당 건물은 지하철 1호선을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역세권인데다 인근에 생활 편의시설 등이 완벽해 많은 인기를 끌 것"이라며 "튼튼한 자재를 사용한 친환경 시공에 힘써온 결과 신규 수주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대우조선해양건설은 지난 11월부터 약 40일간 총 3390억 원(11월 2230억원, 12월 1160억원)의 신규 수주를 달성했다. 연내 2~3건의 추가 계약을 앞둔 것으로 알려져 올해 최종 수주 성적에 관심이 쏠리고 있는 상태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
한국테크놀로지 자회사, LH 공공 아파트 수주

824억 규모…2023년 8월 준공 예정

한국테크놀로지, AI기반 스마트 물류사업 본격화

이사회 통해 임시주총 사업목적 변경 안건 승인

대우조선해양건설, 417억 '부산 기장 주택' 수주

2023년 준공 예정…"지역 내 랜드마크 부상 기대"

한국테크 자회사, 부천 가로주택 정비사업 착수

140억원 규모…2022년 완공 목표

한국테크놀로지, 관계사 관련 검찰 조사 '무혐의'

신용구 대표 "민·형사 문제 해결로 주가에 긍정적 영향 줄 것"

한국테크놀로지, 임시주총 개최

신임 이사 선임 및 스마트 물류 신사업 결의

한국테크놀로지 자회사, 시흥 레지던스 공사 수주

연면적2만2617㎡ 규모…수주액 359억원

한국테크놀로지, 대우조선해양건설 인수 마무리

대우조선해양건설 모회사 지분 100% 확보

한국테크놀로지 자회사, 384억 생활형숙박시설 공사 수주

강원도 속초시 조양동 소재 537실 규모

대우조선해양건설, 올 한해 7407억 신규 수주

코로나19 사태에도 전년보다 수주액 3배 증가

김용빈 한국테크놀로지 회장, 컬링연맹 회장 당선

하계 종목과 동계 종목 단체 수장 연이어 맡아

대우조선해양건설, 새만금 풍력단지 수주

100MW급 해상풍력단지 EPC 공사지분 40% 확보

대우조선해양건설, MTV 생활형숙박시설 수주

721억 추가 수주로 석 달새 시화 거북섬 사업에서만 1080억 수주

대우조선해양건설, 새만금 이어 아리울 풍력단지 추진

엘티삼보 등과 4자 협약 체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