람다256, '루니버스 트레이스' 15일 출시
중요 데이터 손쉽게 블록체인에 저장


[팍스넷뉴스 김가영 기자] 블록체인 서비스 플랫폼 루니버스의 운영사인 람다(Lambda)256이 데이터에 대한 신뢰도를 높이기 위한 솔루션으로 블록체인 상에 위변조 불가능한 데이터를 손쉽게 저장할 수 있는 '루니버스 트레이스(Trace)' 서비스를 오는 15일 출시 한다.


최근 데이터를 활용한 사업이 늘어나는 만큼 중요 데이터에 대한 신뢰도 문제가 더욱 부각되고 있다. 그러나 기존의 데이터 저장 방식으로는 매년 2만여 건 이상의 데이터 위조 범죄가 발생하는 등 데이터 신뢰도에 취약점이 높다. 람다256은 데이터의 위변조 방지를 위해 누구나 쉽게 블록체인 상에 중요 데이터를 저장할 수 있는 솔루션인 루니버스 트레이스를 개발했다고 밝혔다.


특히 블록체인 개발에 대한 전문성이 없는 기업에서도 누구나 쉽게 블록체인 상에 중요 데이터를 저장할 수 있도록 '루니버스 트레이스 튜토리얼'을 제공하고 있다. 해당 튜토리얼을 참고하면 10분 안에 원하는 데이터를 블록체인에 안전하게 저장할 수 있다.


또한 데이터를 카테고리 별로 분류할 수 있다. 저장 시점에는 타임 스탬프가 함께 저장되기 때문에 루니버스 트레이스의 대시보드를 통해 카테고리 별로 데이터를 관리하거나 원하는 시점에 대한 조회를 통해 저장한 데이터에 대한 관리가 용이하다.


루니버스 트레이스는 각종 데이터에 대한 저장 및 조회에 최적화 되어 있기 때문에 전자 문서 분야를 비롯해 중고 물품 거래, 공증 서비스, 물류, 유통, 금융 데이터 이력 관리 등 어떤 분야에서도 활용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람다256은 루니버스 트레이스 서비스를 내년 상반기까지 무료로 제공할 계획이다. 추후 어떤 산업 분야에서도 클릭 한 번으로 위변조 불가능한 데이터를 블록체인에 안전하게 저장 할 수 있도록 해당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전시키겠다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