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스템바이오 "코로나19 합병증 치료목적 사용"
'퓨어스템-RA'주 ARDS 환자 투여…서울성모병원 IRB 승인


[팍스넷뉴스 김새미 기자] 강스템바이오텍은 동종 제대혈 유래 줄기세포치료제 '퓨어스템-알에이주(퓨어스템-RA)'가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로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합병증과 관련한 치료목적 사용 승인을 받았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승인은 코로나19 감염 급성호흡곤란증후군(ARDS) 치료에 대한 것이다. 같은 목적으로 서울성모병원 임상시험심사위원회(IRB) 승인도 획득했다.


현재 코로나19 환자가 중증 폐렴이나 ARDS로 악화될 경우 현재로서는 적절한 치료제가 없다. 강스템바이오텍은 중증 폐렴과 ARDS의 치료제로서 줄기세포를 활용하고자 비임상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해당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내년 초 상업화 임상시험에 착수할 계획이다.


배요한 임상개발본부장은 "해외 제약사에서 백신과 치료제를 개발 중이지만 바이러스 변종 등으로 인해 안심할 수는 없다"며 "다양한 상황에서 활용 가능한 치료제를 확보하는 것이 반드시 필요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