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구현모 KT 대표 "ABC 역량 강화해 미래 성장 이끌어야"
책임감과 사명감 당부, 디지코(Digico)로 전환해 타 산업의 혁신 선도
▲구현모 KT 대표 (사진제공=KT)


[팍스넷뉴스 조아라 기자] 구현모 KT 대표가 인공지능(AI)·빅데이터·클라우드 등 ABC 역량을 강화해 미래의 성장을 이끌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4일 구 대표는 '우리 모두가 함께 만들어가는 디지코(Digico)'라는 주제로 열린 '라이브 랜선 신년식'에서  KT그룹 임직원이 코로나로 어려운 환경 속에서 거둔 성과를 격려하면서 이 같이 말했다. 


그는 신년사를 통해 "KT는 보통의 대기업과 달리, 국가와 사회가 어려움에 처했을 때 앞장서야 하는 기업"이라며 "불확실성이 커진 지금, 우리의 역량과 기술, 열정으로 혁신의 돌파구를 만드는 선도 회사로 거듭나야 한다"고 책임감과 사명감을 강조했다. 



아울러 구 대표는 디지털 플랫폼 기업으로 전환해 고성장 신사업에 도전할 준비를 마쳤다고 밝혔다. 완벽히 차별화된 인공지능, 빅데이터, 클라우드의 강점을 경쟁력으로 미디어·콘텐츠, 로봇, 바이오 헬스케어 등 신사업에 도전해야 하는 시점이라는 설명이다. 또 경영 키워드로 '고객 중심 사고'와 '일하는 방식의 변화'를 꼽았다.


마지막으로 구현모 대표는 "고객의 삶의 변화와 다른 산업의 혁신을 리딩해 대한민국 발전에 기여하는 것이 KT의 숙명"이라며 "KT는 통신 사업자라는 기존의 틀에서 벗어나 디지털 플랫폼 기업으로 당당하고 단단하게 변화해야 한다"고 재차 강조했다.


이날 KT이스트빌딩에서 열린 랜선 신년식에는 구현모 대표와 최장복 노조위원장, 직원 50여명이 참석했다. 신년식은 KT그룹 사내방송인 KBN을 통해 그룹의 모든 임직원들에게 생중계됐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